최종편집 : 2020-02-20 오후 05:54:13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설칼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기고-송년詩] 달력을 바꿔 걸며

2019년 12월 20일(금) 12:08 [온양신문]

 

무심히 뜯어내던 달력이
한 장만 남아 있는 섣달이 되면
나는 새 달력으로 바꿔 걸며
한 해를 보내는 길목에 서게 된다.

서른 날씩 열두 장
삼백 예순 다섯 개의
까맣게 찍혔던 점들이
언제 어디로 숨어버렸는가.

도둑처럼 사라진
시간의 파편들을 모아
기억의 풍경화를 그릴 수 있다면
달력을 바꿔 걸지 않아도 될 텐데...

이제 밝아오는 새해에는
이름 없는 얼굴들을 찾아
난롯가에서 정담을 나누며
따스한 커피 향(香)을 나누고 싶다.

↑↑ ▲전홍섭(시인·칼럼니스트)

ⓒ 온양신문

※시작 노트 : 달랑 한 장만 남아 있는 달력을 보노라면 ‘또 한 해가 가는구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시간은 마디가 없지만 역법(曆法)에서는 한 달은 30일, 1년은 열두 달 하는 식으로 구분한다. 그러면서 사람들은 나이를 한 살 더 먹어 간다. 어언 2020년대를 희망차게 맞을 일이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기고詩] 어떤 오해(誤解)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대타로 홈런치고, 최고타자 꿈 이루다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노부부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교권 확립과 장수(長壽)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그리움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무제-7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우리의 선택의 시작 -정치후원금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산 땅값, 최고 온천동 442만원·..

아산-진천 임시생활시설 운영 곧 종..

“아산예술인의 권익신장 위해 노력..

이명수 의원, 국립경찰병원 아산분..

도솔한방병원, 충남아산 선수단에 ..

기업과 단체 아산 응원 후원물품 봇..

“조금만 더 힘내고, 함께 하자”

아산시, 곡교천 르네상스 활짝 연다

“변화는 우리가 피할 수 있는 것 ..

“철저한 방역과 경제회복에 노력할..

 최근기사

 

중징계 요구 불구, 홍성표 의원 ..  

“시민 모두 건강하고 행복한 생..  

“더 이상 시간 없어, 종합적 대..  

제218회 임시회 개회…의정활동 ..  

‘인권영향평가로 공적기능 강화 ..  

충남도 사회복지 향상 위해 머리 ..  

‘충남 혁신도시’ 최종 관문 마..  

선거권 하향, 만18세도 투표할 수..  

‘지역화폐 활성화’ 위한 정책 ..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사업 추진 ..  

충남도의회 문복위, 지역문학관 ..  

"청년 청년일자리 창출은 사회적..  

충남신용보증재단, 국민은행과 ‘..  

이우성 문화체육부지사, 충청남도..  

‘청소년 지역사회 변화 프로젝트..  

전국에서 가장 ‘청렴한 충남’ ..  

‘즐기고 싶다면 모여라! 충남문..  

둔포면, 깨끗한 둔포만들기, 클린..  

송악면, 아산사랑상품권 가맹점 ..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사랑의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