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04-21 오후 04:49:13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타산지석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포토 > 사설칼럼 > 온천동메아리

최종편집 : 2017-02-28 오후 05:43:33 |

출력 :

[온천동메아리] 관상학이란

장손소원전(長孫紹遠傳)에 거북은 길흉을 점치고 거울은 사물의 그림자를 비춘다고 했다. 그 옛날 길흉을 예측하는 한 방법으로 거북의 등을 말려서 불에 굽는 것이 있었다..
[ 2017년 02월 28일]

[온천동메아리] 새해의 小考

앙상한 나뭇가지에 참새 한 마리가 날아들어 촐싹촐싹 대고 있다. 머지않아 그 나무는 새순 새 잎이 돋아나 본래의 자태를 나타낼 것이다. 세월은 정유년 국태민안 했으..
[ 2017년 01월 20일]

[온천동메아리] 현실과 고사

온양신문 애독자 몇 분이 말씀하시기를 현실에 관한 것보다 옛 고사에 관한 것이 현실 생활에 적응하는데 참고가 되니 그쪽으로 치중하는 기사를 써줬으면 좋겠다는 청탁을..
[ 2016년 12월 15일]

[온천동메아리] 人命은 在天이며 닦아야 도덕

옛 사람들이 말하기를 인명은 재천(在天)이라고 했다. 즉 부지어천명(付之於天命)이라고 했다. 태어나는 것도 인위적으로 할 수 없고 사망하는 것도 인위적으로 할 수 없다..
[ 2016년 07월 12일]

[온천동메아리] 비정상적 풍습으로 허송세월

사람에게는 3가지 원망의 대상이 있다고 한다. 첫째는 지위가 높은 사람을 질투하고, 둘째는 부자를 곱게 보지 않고, 셋째는 현명한 동료를 싫어한다. 때문에 부자와 지위..
[ 2016년 05월 24일]

[온천동메아리] 끝까지 오르면 내려올 일만 남는다

주역에는 사람이 가진 기운의 단계를 용의 승천에 비유했다. 첫 번째 단계는 잠룡이다. 연못 깊숙이 잠복해 있다가 두 번째는 현룡이다. 땅위로 올라와 자신을 드러내 덕을..
[ 2016년 04월 24일]

[온천동메아리] 자신을 드러내지 마라

삼국지를 읽어본 사람은 알고 있을 것이다. 유비도 한때는 조조의 휘하에서 식객으로 신세를 지던 때가 있었다. 아직 본격적인 세력을 규합하지 못했던 시기였다. 하지만 ..
[ 2016년 03월 15일]

[온천동메아리] 철저마침(鐵杵磨鍼)

옛말에 酒池肉林(주지육림)이란 말이 생길 정도로 방탕했던 商(상)나라 주왕과 고급관리들 그들의 작태는 많은 사람들의 분노를 불러 일으켰고 결국 서백발과 강태공은 힘..
[ 2016년 02월 17일]

[온천동메아리] 말(言語)

사람의 이야기나 소문, 생각과 느낌 따위가 목구멍을 통하여 조직적으로 나타내는 소리. 즉 언사(言辭) 낱말, 구(句), 속담, 문장 등을 두루 일컫는 말이며, 일정한 내용의..
[ 2015년 12월 31일]

[온천동메아리] 일반지은 (一飯 之恩)

일반지은(一飯 之恩)이는 작은 일에도 잊지 않고 보답한다는 뜻이다. 유비, 관우, 장비 3인이 합심하여 한 (漢) 나라를 세울 때 항우와 싸워 백전백승한 군사 한신은 끼니..
[ 2015년 09월 22일]

[온천동메아리] 치망설존 (齒亡舌存)이란

노자가 병석에 누운 늙은 스승 상종을 찾아뵙고 물었다. “마지막으로 이 제자에게 남기실 가르침을 없으신지요?” 그러자 상종은 “고향을 지날 때는 반드시 수레에서 ..
[ 2015년 08월 27일]

[온천동메아리] 눌언민행(訥言敏行)

군자는 언어에는 둔해도 실천하는 데는 민첩하다고 한다. 성공에 관한 상투적인 표현 중에 성공을 위해 묵묵히 노력한다는 말이 있다. 이러한 모습은 쉽게 볼 수 있다. 불..
[ 2015년 06월 26일]

[온천동매아리] 강당사 종필스님 글을 보고

2015년 5월 2일자 온양신문 10면 온천동 메아리에 게재된 ‘성완종 사건은 보면서’란 기사를 보신 강당사 종필 스님께서 필자에게 충고해 주신 점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
[ 2015년 05월 29일]

[온천동메아리] 성완종 사건을 보면서

세상을 떠들석하게 하는 성완종 경남기업 전 회장의 사건을 보면서 옛 선사(고승)의 시구를 생각해봤다. 그 선사의 이름과 연대는 기억나지 않지만 고려 때 당나라에 유학..
[ 2015년 05월 04일]

[온천동메아리] 집사광익(集思廣益)

생각을 모아 이익을 더한다는 뜻으로 많은 사람의 지혜를 모으면 더 큰 성공과 이익을 얻을 수 있다는 뜻이다. 삼국지에 나오는 제갈공명은 창의적인 전략을 앞세워 많은 ..
[ 2015년 04월 07일]

[온천동메아리] 화담 서경덕과 황진이 이야기

천도교 제4세 교주 춘암 박인호선생의 수제자인 화암 최준모 어른은 내 나이 26세 때 환원하셨다. 화기(和氣)가 있어 그 어른을 대할 때 마다 스스로 안정감을 느끼게 된다..
[ 2015년 01월 22일]

[온천동매이라] 음수사원(飮水思源)하라

음수사원(飮水思源), 이 말은 물을 마실 때는 꼭 그 근원을 생각 하라는 뜻이다. 참으로 좋은 말이다. 중국에서는 물의 근원을 황하(黃河) 유역(流域)을 지칭하고 동북아(..
[ 2014년 12월 19일]

[온천동메아리] 애완견보다 못한 부모대접

풍습과 인심은 시대에 따라 거침없이 변하고 있다. 예전에는 자식들이 자기 부모에 대한 관심이 대단했다. 모두 그런 것은 아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러했다. 심지어 ..
[ 2014년 08월 29일]

온양의 정서

이 글은 현재 온양신문 자문위원회의 고문으로 계신 노기남 여사에 바치는 글로서, 노 여사는 결혼한 다음 날 부군께서 전쟁터로 나가 전사하는 바람에 평생을 홀로 지내셨..
[ 2014년 07월 07일]

[온천동메아리] 그들이 溫故知新 할까

'온고지신(溫故知新)', 이 말은 옛것을 연구하여 거기서 새로운 지식이나 도리를 찾아낸다는 뜻이며 또한 옛것을 익히고 그것으로 미루어 새것을 알아야 한다는 것이다. 원..
[ 2014년 05월 28일]

   [1]  [2] [3] [4]    

실시간 많이본 뉴스

 

“친하기는 복시장과 가장 친해”

내년에 사퇴할 사람 누구?

손학규, “충남, 안철수 압승으로”

[기고] 4월 위기를 기회로 바꿔야

축제·체전 코앞…'눈가리고 아웅' ..

국민의당 충남도당 대선 선대위 구..

대선 앞둔 시의회, 아산 행정 '정조..

“안철수 허리케인이 상륙했다”

‘탁구 도시 아산이라 불러줘요’

돈 들이지 않고도 주민 함께 살 특..

 최근기사

 

충남도선관위. 20일 ∆ͧ..  

최단거리, 중국관광 유입 대책 있..  

장영실과학관, ‘2017 과학축제 ..  

교육공동체와 함께 알록달록 봄맞..  

아산교육지원청, 통합교육 관리자..  

교사 내 환경위생 위해요소 조기 ..  

교육과정 혁신 세미나 참여열기 ..  

선장면, 쓰레기장이 꽃 잔디 공간..  

도고면, 도고천변 유채꽃밭 '만개..  

신창면, 농촌일손돕기 실시  

온양1동, 범 시민 대청소 실시  

탕정면, 새봄맞이 국토대청소 실..  

온양3동, ‘깨끗한 아산만들기’ ..  

개화 후 적용약제 살포로 화상병 ..  

2017 제2회 아산 ‘건강한마당’..  

취약계층 청소년 500명에 생리대 ..  

‘우리아이의 올바른 식습관 개선..  

‘올바른 온탕소독 및 정확한 못..  

아산시 실내수영장 임시휴장키로  

K리그 통산 200경기 달성 한지호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홍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홍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