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2 오후 06:05:30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설칼럼 > 행복한아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맹주상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꿈'

2019년 11월 25일(월) 12:14 [온양신문]

 

그 시절에도
통학버스 같은 게 있었다
뽀얀 먼지를 일으키며
오목 선장 대흥리길
그 사십리
신작로를 줄창 달리던,
사실
여성스러움에서는
조금은 딸릴지 모르지만
그 버스엔
오라이란 말로
신바람을 일으키던
빨간 빵모자를 쓴 안내양도 있었다
통학시간 중 40분은
사람이 아닌
끈 풀린 짐짝으로
내가 나를
목적지로 보내는 시간이었다
버스는
아마 백 명도 훨씬 넘는
인간이란 짐을 실코도
난고개, 신당리, 새터, 오목,......
정류장마다
손에 짐표를 꼬옥 쥔
느낌표마냥 서 있는
또 다른 짐들을
남기지 않고 실었다
등굣길
살아 있는 짐들에게선
다이알비누의 냄새가 났다
오목쯤에 오면
버스 문이 잘 닫히지 않았다
안내양은
그것들이 떨어질까 봐
가슴으로 머리로 안고 밀고
두 손은 열린 문짝을 움켜쥔 채
여러모로 기술이 많은 기사가 어서
해결해 주길
간절히 바라고 있었다
버스기사는
짐들을 안으로 쑥 밀어 넣어
안내양도 살리고 문을 닫는 방법을
아주 잘 알고 있었다
두서너 번 급브레이크가 걸리고
커브를 몇 번 급히 돌아가니
짐들은
한 치의 틈도 없이
완전하게 실려졌다
점촌고개에서
내릴 때마다
생각한 것이지만
여기저기로 끌려 나간 사지를
겨우 끌어 모아 추스르기도 전에
차 밖으로 내동댕이쳐
할 수만 있다면
다신 타고 싶지 않은
그런
기분이었다
하지만
그땐
그게 그렇게
모욕적이라는 생각은
조금도
하지 않았었다
왜냐하면
모두가
큰 꿈을 꾸던
시절이었기
때문에,
아니
그런 마음을 가질
겨를이
없었다

↑↑ ▲화계 맹주상(아산학연구소 운영위원. 시인, 아산시대 편집위원)

ⓒ 온양신문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천경석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유은정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맹주완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박동성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천경석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맹주상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유은정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온양시내 중심가 여관에서 대낮 화..

‘현재가 행복한, 미래가 희망찬, ..

‘햇살이 너의 이름을 부를 때’

‘오늘도 빛나는 당신에게’

"말머리는 구유에 있어도 뜻은 천리..

인주중(2020), 탕정4초·탕정2중(20..

“즐겁게 봉사할 수 있는 분위기 조..

“백지에 상상 더하고 비상하자”

답답한 교통 상습 정체구간 숨통 트..

“중앙정치에서 '국민의 대표' 모습..

 최근기사

 

아산시 LH 중부권 성장거점 신도..  

“아산시 관련 국비예산 1조3908..  

아산·충남 발전, 보건복지 예산 ..  

재경아산온양향우회, 2019년 송년..  

아산중앙도서관, 2019 문예교실 ..  

아산시종합일자리지원센터, 특성..  

아산폴리텍대학, 기업체 전문가 ..  

‘책 속의 한 줄’ 글귀 공모전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설..  

충남교육청, 인사혁신 우수사례 ..  

국비 확보 사상 최대…‘7조 시대..  

어촌뉴딜300 사업에 14개 마을 선..  

충남연구원, 청년 인턴십 연계로 ..  

충남여성정책개발원, 지역정책 현..  

가축전염병 추진상황 공유·분석..  

가치있는 나눔 사회적가치 실현  

최고의 ‘전시·연출’ 계룡세계..  

2019년 염치읍 행복키움추진단 성..  

신창면 큰빛교회, 산장식당에서 ..  

K-water금강북부권수도사업단, 배..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