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4-15 오전 10:53:35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설칼럼 > 기고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기고] 해빙기 전기안전 관리로 소중한 생명과 재산 지키자

사전 점검하는 전기안전 생활화로 전기재해 예방

2021년 03월 04일(목) 16:41 [온양신문]

 

↑↑ ▲김홍기(한국전기안전공사 천안아산지사 고객지원부장)

ⓒ 온양신문

전기는 일상생활에 없어서는 안 되는 편리한 문명의 이기이나 잘못 사용하거나 관리를 소홀히 하면 우리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순식간에 앗아 간다.

매년 해빙기가 되면 전기설비에 쌓인 겨울철 먼지와 눈, 비 등으로 전기설비 사고가 증가하고, 전기설비에 대한 괜찮겠지 하는 안이한 타성에 의해 안전사고가 발생하기 쉽다.

2020년도 전기재해 발생현황을 보면 전기화재 점유율은 22.2%로 선진국 대비 높은 점유율을 보이고 있으며, 발생 주요원인으로 미확인 단락 2천306건, 절연열화에 의한 단락 1천740건, 트래킹에 의한 단락 1천133건 순으로 발생했였다.

가정과 직장에 전기재해 발생 요소가 없는가, 미리미리 점검해보고 예방하는 전기안전 생활화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최우선이다.

ⓒ 온양신문

하나. 기온이 상승하면서 전선 연결 부분에 감겨져 있던 절연 테이프가 풀어지는 경우가 있다. 이로 인해 감전 또는 화재 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으므로 손상된 전선은 절연 테이프로 감아주어야 한다.

하나. 얼었던 땅이 녹아 건축물의 지반이 내려앉으면 집안의 전기 배선이 손상돼 건물 벽과 철골 등을 통한 누전으로 수도꼭지나 세탁기 등 가전기기를 사용할 때 감전사고의 우려가 있다. 그러므로 지반이 내려앉는 경우에는 전기배선의 손상 및 누전 여부를 전기안전 전문기관에 의뢰하여 점검을 받아 이상이 없을 때 전기를 사용해야 한다.

하나. 겨울철 전기히터, 건강매트, 온풍기 등을 빈번하게 사용해 접속부가 헐거워지거나 파손된 콘센트를 계속 사용할 경우 접속불량에 의한 과열로 합선사고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새 것으로 교체해야 한다. 또한 전열기구를 보관 할 때에는 청결하게 손질하여 보관하는 것도 잊어서는 안 되겠다.

하나. 집안 팎을 둘러보고 손상된 전선이나 변색, 파손된 스위치 및 콘센트는 새것으로 즉시 교체하여 사용해야 한다.

하나. 비가 잦은 봄철 및 여름철에 대비해 습기가 많은 지하실은 월1회 이상 누전차단기 동작시험으로 동작여부를 반드시 점검하고 보일러 등 전기기기는 감전사고 예방을 위해 접지선의 탈락은 없는지 또 접지시설은 되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하나. 전기사고(화재, 감전 등)를 예방하기 위해 설치된 누전차단기는 한달에 1회 정도 정상동작 여부를 시험해야 한다. 누전차단기 시험요령은 누전차단기 전면에 붙어 있는 빨강색(초록색)의 시험버튼을 눌러 스위치가 위에서 아래로 ‘탁’ 소리를 내면서 내려오면 정상이고, 눌러도 내려오지 않거나 내려온 스위치가 다시 올려도 안 올라가면 누전차단기에 이상이 있으므로 교체해야 한다.

해빙기 전기시설 안전과 관련한 각종 문의나 신고는 공사의 긴급출동 고충처리 서비스인 ‘전기안전 119’(국번 없이 1588-7500)를 이용하면 신속한 안내와응급조치를 받을 수 있다.

□ 해빙기 전기안전 관리 요령
▲기온이 상승하면서 풀어진 전선연결 부분의 절연테이프는 다시 감아준다.
▲얼었던 땅이 녹아 지반 침하시는 옥내 전기배관 손상으로 화재 및 감전사고의 우려가 있으므로 전기시설의 이상유무를 점검한다.
▲겨울철 동안 전열기의 빈번한 사용으로 접속부가 헐거워지거나 파손된 콘센트는 새것으로 교체 사용한다.
▲비가 잦은 봄철 및 여름철에 대비해 습기가 많은 지하실은 누전 여부를 반드시 점검하고 보일러 등 전기기기는 감전사고 예방을 위해 접지(어스)시설을 한다.
▲누전에 의한 화재 및 감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는 반드시 누전차단기를 설치하고 매월 1회이상 적색시험버튼을 눌러 고장여부를 확인한다.
▲전기안전 문의 : 한국전기안전공사 (지역번호없이 1588-7500번)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기고] 은퇴자 사회공헌사업의 작은 일자리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영춘 삼제 (迎春三題)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詩] 복수초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詩] 애동지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난방기구의 따뜻함이 뜨거움이 되지 않는 겨울나기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입동(立冬) 무렵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큰 벼슬은 의리에 맞아야 한다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윤봉길·이봉창이 ‘조선족’?  

제13기 충남강소기업CEO아카데미 ..  

충남교육청, 유치원 학급편성 기..  

부여고와 부여여고 통합 관련 학..  

충남교육청, 지역 서점 활성화 시..  

섬 마을 지키는 ‘충남 의용소방..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기술자..  

약수터 수질 검사로 ‘힐링 산행..  

제1회 비대면 동영상 시낭송 대회..  

‘함께하는 사회! 생명사랑 캠페..  

“속도 줄이면 사람이 보여요”  

‘용암에서 수암까지’…봄꽃 만..  

도청 내 열린 문화공간 ‘작은 미..  

한국등산·트레킹지원센터, 숲길 ..  

‘학생주도 공간 혁신, 디자인 꿈..  

장항선 전 구간 복선전철화 촉구  

둔포면, 민·관마음으로 대청소 ..  

영인면, 찾아가는 방문상담으로 ..  

둔포면 행복키움추진단, 찾아가는..  

아산숲사랑청소년단 첫 활동 개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