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9-17 오후 12:20:47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뉴스 > 사설칼럼 > 아산의 야생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야생화 이야기] 노루발

2021년 06월 14일(월) 16:54 [온양신문]

 

ⓒ 온양신문

▲정명:노루발(비추천명 노루발풀)
▲학명:Pyrola japonica Klenze ex Alef.
▲분류군:진달래과(Ericaceae)
▲영문:East Asian wintergreen
▲촬영지:충남 서해

비교적 전국 각지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풀이다. 아산에서도 광덕산, 봉수산, 남산을 비롯해 웬만한 산에서는 다 보인다.

로제트형으로 땅바닥에 붙은 잎은 봄-여름-가을은 물론 심지어 한겨울에도 푸른 것을 볼 수 있다.

이름이 ‘노루발’인 것은 꽃 속의 암술 모양이 노루의 발굽을 닮았다고 해서, 또는 노루가 다니는 길목에서 핀다고 해서, 잎이 노루 발자국을 닮았대서 그랫다던가.

그런데 그렇게 흔한 풀이지만 꽃이 핀 것을 보기란 쉽지 않다. 그 쉽지 않은 꽃을 요즘이 딱 개화철이라 등산로에서, 숲속에서 볼 수 있다.

소나무는 다른 식물이 자기 주변에서 자라는 꼴을 못 본다. '독야청청'이라느니 하는 말은 언뜻 고상해 보이지만 다른 식물들이 자기 주변에서 자라지 못하도록 독성물질을 뿌려 댄 결과라면 좀 이기적으로 보이지 않을까?

그나마 이 노루발 등이 그 소나무의 발치에사도 의젓하게 자라주니 소나무의 체면(?)을 세워주는 것 아닐까 싶다.

노루발에는 아스피린 제조성분의 하나인 살리실산이 함유돼 있다는데, 꽃 보면 됐지 더 알아서 뭐하게?

임재룡 기자  skyblue6262@naver.com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야생화 이야기] 왕과 [온양신문사] 기자

[야생화 이야기] 사위질빵  [임재룡] 기자

식물 애호가들의 집념, 식물학 이정표로 ‘우뚝’ [임재룡] 기자

[야생화 이야기] 흰속단 [임재룡] 기자

[야생화 이야기] 가시연꽃 [임재룡] 기자

[야생화 이야기] 타래난초 [임재룡] 기자

[야생화 이야기] 흰진범 [임재룡]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아산시, 2021 하반기 찾아가는 회..  

“식중독 없는 건강한 추석 명절 ..  

아산시여성단체협의회, 밑반찬 지..  

추석 맞이 기업의 이웃사랑 실천  

아산지역 추계 석전대제 봉행  

아산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시민..  

온양2동, 추석 명절맞이 대청소 ..  

온양3동 주민자치회, 추석명절맞..  

온양4동, 소담행복마을학교 후원 ..  

온양5동 행복키움, ‘벨르헤어’..  

온양5동 이연복·신옥희씨 도의회..  

한국도로공사 아산천안건설사업단..  

둔포면행복키움추진단, 행복한 명..  

둔포 한마음라이온스클럽, 추석 ..  

도고면 행복키움추진단, 행복키움..  

미성토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  

선장면행복키움추진단, 추석명절 ..  

염치읍행복키움추진단, 추석 명절..  

음봉면,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  

오세현 시장, 아산시시설관리공단..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