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7-24 오후 12:47:04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뉴스 > 사설칼럼 > 기고문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기고] 소방차 사이렌 소리, 누군가에겐 생명의 소리입니다.

2020년 06월 16일(화) 14:14 [온양신문]

 

↑↑ ▲김성찬(아산소방서장)

ⓒ 온양신문

신록이 푸르른 봄날을 코로나19로 인해 느껴볼 틈도 없이 어느덧 무더운 여름이 성큼 다가왔다. 우리는 우연치 않게 거리에서 소방차 사이렌 소리를 들을 수 있다. 평범한 하루에 들리는 소방차 사이렌 소리는 우리에게 그저 시끄러운 소음일지도 모른다.

아기가 잠을 깨서 운다거나 소음에 민감한 분들의 민원이 종종 있는데 특히, 아파트 등 주거 밀집지역과 창문을 개방해야 하는 하절기에 집중되고 있다.

하지만, 화재, 구조, 구급 등 각종 재난활동에 긴급출동을 해야 하는 소방업무에 사이렌 소리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이다.

첫째, 사이렌 소리는 골든타임 확보의 중요한 요소이다. 도로교통법 상 긴급자동차는 출동시 사이렌과 경광등을 취명해야만 하고, 재난현장에서 1분 1초는 소중한 사람의 생사가 달려있을 정도로 중요하다.

사이렌 소리는 주위의 차들에게 긴급하게 출동 중임을 알리는 중요한 수단이며, 긴급출동 할 수 있게 도와준다.

둘째, 사이렌 소리는 소방관과 시민을 위한 안전장치이다. 긴급출동을 해야 하는 소방차는 불가피하게 도로교통법상의 특례를 적용받아 신호 및 차선 등을 위반하여 운행하는 경우가 빈번하다. 이런 상황에서 소방차의 출동을 인지하지 못하였다면, 긴급출동 중인 소방차와 끔찍한 사고가 발생할 수 도 있다. 사이렌 소리를 줄일 수 없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사이렌 소리는 소방관들에겐 누군가가 급하게 우리를 필요로 하기에 ‘신속히 출동하니 양보를 부탁 드립니다’는 메시지이며, 다른 차량과 시민들이 우리를 인지하고 양보해줄 것이라는 믿음의 소리이기도 하다.

평소에 우리에게 소음으로 들릴지 모를 사이렌 소리를 소방차가 도착하기만을 간절히 기다리고 있는 이웃의 심정이라 생각하여, 사이렌 소리를 생명을 구하기 위한 소리로 인식하는 긍정적인 문화가 하루빨리 정착되길 바란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기고] 11개국을 여행하고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인터넷상의 개인정보 유출사고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열화상카메라 개인정보보호 수칙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기초연금 30만 원, 어르신의 일상을 지배하다.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쑥개떡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詩] 인생은 70부터 [온양신문사] 기자

[기고] 은퇴자 사회공헌사업의 작은 일자리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오늘의 코로나19] 24일, 4명 추..  

집콕시대 메타버스가 뜬다!!  

보령 앞바다 수놓을 국제요트대회..  

장애인체육회 ’썸머캠프’ 성료  

“물고기 폐사 막자” 천수만 양..  

도고면, 찾아가는 보건+복지플러..  

도고면 ‘바다랑 육지랑’, 독거..  

온양5동 행복키움추진단, 온양침..  

온양6동 행복키움, ‘독거어르신 ..  

‘농업인이 행복한 아산’  

유흥시설·식당·카페 야간 특별 ..  

개방형 읍면동장제 성공 정착 이..  

[오늘의 코로나19] 23일 5명 추가..  

“촘촘하고 적극적 방역 지원, 학..  

충남아산, ‘4경기 무실점·3연승..  

소외된 이웃에 특식 만들어 제공  

온주절기나눔 ‘물러가라, 삼복더..  

김명선 충남도의장 ‘하계 U대회..  

충남도의회 안건소위, 하천정비 ..  

충청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사업..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