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6 오전 11:27:37  

전체기사

인사이동

출향인

인터뷰

동정

종합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람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신경세포 손상 억제기전 밝혀

순천향대 김기영·한국뇌연구원 김형준 박사

2019년 11월 12일(화) 15:09 [온양신문]

 

↑↑ ▲김기영 순천향대 교수 <사진제공= 순천향대학교>

ⓒ 온양신문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는 의료생명공학과 김기영 교수와 한국뇌연구원 김형준 박사 공동 연구팀이 치매 및 루게릭병 발병과정에서 일어나는 신경세포 손상 억제기전 및 발병기전을 밝혔다고 발표했다. 이 연구결과는 국제 학술지 ‘오토파지(Autophagy, IF=11.059)’ 최신호에 게재됐다.

치매 및 루게릭병 환자의 신경세포에는 TDP-43 단백질을 포함하는 비정상적인 단백질 응집체가 발견되는데, 신경세포 내 단백질 품질조절시스템의 손상으로 인한 응집체의 축적이 신경세포 퇴행 및 신경퇴행성질환을 일으킨다.

이 연구팀은 TDP-43 단백질에 의한 신경세포 퇴행을 억제할 수 있는 신규 조절경로를 발견하고, 세포 내 비정상 단백질 제거 시스템인 자가포식 경로 활성화를 통해 신경세포 손상이 억제됨을 초파리 모델과 생쥐세포 모델을 통해 최초로 규명했다.

이에 따라 연구팀은 치매와 루게릭병의 발병 원인으로 알려진 TDP-43 단백질에 의한 신경세포 손상을 회복시킬 수 있는 새로운 분자기전 및 발병기전을 규명해, 향후 치매나 루게릭병 환자의 신경세포 내 축적된 비정상 단백질을 제거할 수 있는 새로운 치료제 개발에 중요한 단서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김기영 교수는 “고령화 사회 진입에 따라 치매나 루게릭병을 포함하는 신경퇴행성질환 환자는 매년 증가 추세에 있고, 과도한 사회적 비용 지출이 예상된다”라며 “이번 기초연구를 통해 신경퇴행성뇌질환의 발병기전 규명 및 치료제 발굴에 중요한 분자기전모델을 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초파리 모델을 활용해 치매나 루게릭병 치료제 발굴 플랫폼 개발을 위한 후속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기영 교수는 2013년 3월 순천향대에 부임해 후학양성에 매진하고 있으며, 파킨슨병(PD), 루게릭병(ALS) 등 신경퇴행성질환분야 연구와 함께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회원으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아산시니어클럽 오복이 회원, 우수참여자 선정 [온양신문사] 기자

강준구 단장의 이웃사랑 실천 [온양신문사] 기자

노정희 씨, 1급 응급구조사 수석 [온양신문사] 기자

안병순 교수 ‘2019 무용예술상’ 수상 [온양신문사] 기자

최재영 의원, 천안아산경실련 공로패 받아 [온양신문사] 기자

배선길 대표, 취약계층 태양광 설치 [온양신문사] 기자

이민식·이숙희씨 가족, 백미 후원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말머리는 구유에 있어도 뜻은 천리..

“즐겁게 봉사할 수 있는 분위기 조..

“백지에 상상 더하고 비상하자”

“중앙정치에서 '국민의 대표' 모습..

삽교천 실종 30대 하루만에 발견

“상대를 비난하는 언행 자제를 제..

‘사랑의 온도 1도 올리기’

“상대 비난하는 언행 자제 제안, ..

“민원인더러 ‘이리 가라, 저리 가..

44년째 이어온 남영희 선생의 뜻

 최근기사

 

아산시, 채소분야 신기술보급 시..  

아산시, 6년 연속 도랑살리기운동..  

아산시, 빅데이터 과학행정 첫발  

2019 사업보고 및 제7회 한국어 ..  

"대형 수족관 속 활어, 직접 회 ..  

코닝정밀소재(주) 임직원 연탄나..  

배우 이정현, 진해 이순신 영상 ..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선거사..  

내년부터 적용하는 K-에듀파인시..  

미래 예술가 35명의 즐거운 예술..  

학생에 이어 학부모도 내년부터 ..  

‘청소년정책 우수성’ 전국서 빛..  

2020년 ‘으뜸 충남’ 지적(地籍)..  

‘충남형 해양신산업’ 내년 급물..  

옛 도청사 국가 매입비 100억 더 ..  

배구로 하나된 시민, 더욱 즐겁게  

“연탄나눔 기부자 줄어 안타까워..  

배방환승정류장 시외버스 운행 개..  

온양고등학교 총동문 송년의 밤  

아산 우리은행 여자프로농구 홈경..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