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31 오후 04:52:57  

전체기사

농업/수산/축산

사건사고

경제일반/기업/산업

사회단체

종합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회경제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전 세계 학교 욱일기 심각”

서경덕 교수, 네티즌과 퇴치 캠페인

2019년 11월 08일(금) 15:15 [온양신문]

 

↑↑ ▲캐나다 코퀴틀람 시티의 한 학교 외벽에 걸린 욱일기 디자인 <사진제공=서경덕 교수>

ⓒ 온양신문

‘전 세계 욱일기(전범기) 퇴치 캠페인’을 꾸준히 펼치고 있는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전 세계 학교에도 욱일기가 많이 남아 있는 걸로 확인됐다고 11월 8일 밝혔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지난해 캐나다의 몇몇 학교에서 욱일기가 발견되어 한인 학생들이 학교측에 항의하여 없앤 후, 전 세계 한인 학생들이 많은 제보를 해 줬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최근에는 뉴질랜드의 한 학교 교실에 버젓이 걸려 있던 욱일기를 한인 학생이 학교측에 직접 항의해 없애는 성과를 내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지난 1년간 캐나다, 쿠웨이트, 뉴질랜드 등 20여 건의 제보를 받은 상황이며, 특히 국내 학교의 로고에도 욱일기와 비슷한 문양이 아직 남아 있어 문제가 되고 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욱일기가 독일의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전범기임을 모르고 사용한 예가 대부분이지만 욱일기의 의미를 해당 학교측에 정확히 알려 수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이처럼 전 세계의 교육 현장에서 욱일기가 버젓이 사용되어 온 것도 문제지만, 한국 내 학교의 로고 등에 욱일기 문양이 아직까지 남아 있는건 더 큰 문제다”고 지적했다.

특히 서 교수는 “지금까지 제보된 국내외 욱일기 사용 학교에 향후 우편 및 메일, 욱일기 수정 사례집 등을 보내 꾸준히 없애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경덕 교수팀은 지난 10년간 FIFA 등 세계적인 기관과 글로벌 기업에서 잘못 사용된 욱일기 디자인을 꾸준히 수정하는 등 큰 성과를 걷어 왔다.

↑↑ ▲최근 뉴질랜드의 한 학교 교실에 걸려 있던 욱일기를 한인 학생이 학교측에 항의해 없앤 모습 <사진제공=서경덕 교수>

ⓒ 온양신문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경찰행정, 인권 전문가가 다듬는다" [온양신문사] 기자

‘비상구 폐쇄 신고 포상제’ 운영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 2020년 제14기 아산시농업인대학 입학식  [온양신문사] 기자

체험 중심 현장 교육으로 귀농·귀촌 지원 [온양신문사] 기자

용연지역아동센터 상생발전 길 찾다 [온양신문사] 기자

순천향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선정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소방서, 부처님오신날 특별경계근무 돌입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가칭)풍기역사 신설, 국토부 협의 ..

유은혜 부총리, 아산 배방유치원 방..

제21대 총선후보 평균 1억1,323만원..

오세현 시장, 봉축법요식 앞두고 보..

전국최초 ‘아산시 안전보안관 운영..

아산시의회, 주요시설 방문 ‘현장..

아산시, 매주 수요일 ‘방역의 날’..

내포·공주역∼세종 광역도로 놓는..

아산시, ‘수출 중소기업’ 영문 홍..

충청북도 벤치마킹단, 온양원도심 ..

 최근기사

 

어린이 청소년의회 발대식  

제70주기 전사경찰관 추모제  

제65회 현충일 추념행사  

제51회 반공투사 진혼탑 추모식  

‘경찰행정, 인권 전문가가 다듬..  

국화 ‘삽수 저온 처리’ 노동력..  

고시원·산후조리원 간이스프링클..  

‘힐링스파 기반 재활헬스케어’ ..  

‘2020년 스마트 챌린지 공모사업..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신속집행 ..  

도민참여예산위원 61명 추가 공모  

임윤혁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코로나19 방역 협조 감사 및 생활..  

“어둠 속에서도 새로운 빛과 희..  

청년정책 실현 기반 마련…‘청년..  

고엽제전우회 충남지부 코로나19 ..  

온양4동 새마을협의회, 소외계층..  

㈜조블랙시큐어리티, 일회용 마스..  

인주면장, 관내 독거노인 생활 관..  

신창면 행복키움추진단,‘두드림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