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1 오후 05:54:04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정치행정 > 아산시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산시의회, 도시재생단지 등 선진국 공식방문

지역인프라 활용 성공사례 연구 통해 국제적 감각 향상

2019년 11월 04일(월) 15:02 [온양신문]

 

↑↑ ▲독일 쓰레기 매립장 부지를 신재생에너지 단지로 전환한 사례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아산시의회 사무국>

ⓒ 온양신문

아산시의회(의장 김영애)는 선진도시 도심재개발 및 신재생에너지 관련 시설, 미슈콜츠시 자매결연 도시 방문 등 성공사례 비교시찰을 위해 2개팀으로 나누어 공식방문하고 의정활동의 견문을 넓히는 기회를 가졌다.

영국과 독일을 6박 8일간 방문한 김영애 의장 등 1팀의 아산시의회 연수단은 영국 트루먼 브루어리 및 브릭레인 일대 도시재생지역을 방문해 도시재개발사례 및 문화예술 시설운영 사례를 보고 아산시와 비교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런던의 낙후된 지역에서 세계 현대예술을 주도하는 랜드마크가 되기까지 이스트 앤드 도시재생단지는 1988년 양조장이 문을 닫자 하나둘씩 모여든 젊은 예술가들이 버려진 양조장 건물과 주변일대를 있는 그대로 문화예술을 위한 공간으로 사용하기 시작하여 대규모 문화도시 공간으로 탈바꿈 시킨 도시재생단지로서 트루먼 브루어리 건물 그 자체로 거대한 전시 벽이자 캔버스인 도시이다.

이어 방문한 지역은 낙후된 상업지역을 21세기형 생태 주거단지로 변모시킨 ‘그리니치 밀레니엄 빌리지’와 구시대 산업유산이었던 화력발전소를 재단하여 세계 최대 규모의 현대 미술관이자 문화공간으로 변모시켜 인근 지역을 문화와 예술의 지역으로 발전시킨 ‘테이트 모던 박물관’ 등이다.

또한,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태양광 시설시찰에서는 유럽에서 가장 큰 쓰레기 매립장 위에 설치한 독일 최대 태양광발전 설비로 쓸모없는 땅을 신재생에너지단지로 변모시킨 사례이다.

정부보조 없이 순수 민간기업들이 1800만 유로를 투자하여 설치했으며 매립장 위에 태양광 설비를 무조건 많이 설치하는 것이 아닌 일조량을 고려한 최적의 태양광 설비를 투자한 곳이다.

태양광 패널은 2011년 2만 6천개의 모듈설치로 투자비 회수에 약 19년이 소요되는 수익성이 보장되지 않는 사업이나 독일의 투자자들은 환경과 에너지를 동시에 고려한 장기적 안목으로 사업을 진행한다고 한다.

독일의 현장설명 엔지니어는 “신재생에너지로 에너지의 중심이 옮겨가는 것은 맞지만 원전이나 화력발전을 갑자기 없애면 그 부담이 소비자에게 돌아가기 때문에 기존 발전과 신재생에너지와의 조화를 이루면서 점진적 증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밖에 독일의 디아코니아는 저소득층을 위한 사업장으로 지역사회에서 기부 받은 물품을 아주 적은 비용을 지불하고 가져가는 우리 푸드뱅크와 같은 역할을 하는 곳으로 비교견학 했으며, 영국의 노인요양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우리나라의 노인복지실태와 비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2팀의 헝가리, 오스트리아 아산시의회 연수단은 지난 10월 31일부터 11월 1일까지 자매도시인 헝가리 미슈콜츠시(시장 베레쉬빠르)를 공식방문해 두 도시의 교류협력방안 증진에 관해 논의했다.

전남수 부의장 등 아산시의회 연수단은 미슈콜츠시 방문을 통해 새롭게 당선된 미슈콜츠시 시장과의 만남을 갖고 유럽 유일의 석회동굴속에 위치한 천연 온천수를 활용한 수치료 시스템, 친환경 교통시설인 트램 이용현황 등을 둘러보고 아산시와 미슈콜츠시의 지속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협의했다.

성장 잠재력이 높은 헝가리 북부 위치한 미슈콜츠시의 주요산업은 자동차, 기계, IT 분야로 우수한 인적자원 및 교통인프라를 확보하고 있으며 온천이 발달한 도시로 규모와 발전상황 등 아산시와 비슷한 여건을 갖추고 있다.

더욱이 지난 10월 13일 헝가리 지방선거를 통해 새롭게 선출된 베레쉬빠르 미슈콜츠시 시장으로부터 적극적인 환영 속에 도심지내 트램으로 연결되어 있는 헝가리의 광역교통망을 살피고 공공건축물의 도시브랜드 확보 및 대중온천 운영실태에 관한 노하우를 벤치마킹했다.

전남수 부의장은 “새롭게 선출된 미슈콜츠시 시장 당선을 축하드리며 양 도시의 생동감 넘치는 8년간의 교류시간만큼 자매결연을 기념하면서 이번계기로 두 도시가 더욱 발전하는 관계로 성장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1년 11월 11일 아산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헝가리 미슈콜츠시는 그동안 아산시 공식방문, 현악4중주 아산시 방문공연, 청소년초청 국제교류캠프 등 자매도시와의 왕성한 교류활동을 펼치면서 상생발전 의지를 다지고 있다.

아산시의회 연수단은 연수기간 내내 빠듯한 공식일정 가운데 아산시 행정과 접목하여 우리시 발전과 시민복지 증진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 등을 찾는데 연수일정 모두를 쏟는 등 외유성 연수라는 지탄이 없도록 최선을 다했다.

김영애 의장은 “열심히 보고, 듣고, 배우고 연구한 국외연수가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시민이 새롭게 발전할 수 있는 도화선이 될 수 있도록 우리시정에 반영할 수 있는 부분들은 적극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의회 연수단은 2개팀으로 나누어 1팀은 영국, 독일을 10월 25일부터 11월 1일까지 6박8일간, 2팀은 헝가리, 오스트리아를 10월 29일부터 11월 6일까지 7박 9일간 진행하고 있다.

↑↑ ▲독일 디아코니아 우리시 푸드뱅크와 같은 역할을 하는 저소득층을 위한 사업장으로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아산시의회 사무국>

ⓒ 온양신문


↑↑ ▲영국의 노인요양보호시설을 방문하고 우리나라 노인복지시설과 비교하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제공=아산시의회 사무국>

ⓒ 온양신문


↑↑ ▲아산시와 미슈콜츠시의 지속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협의하고 단체사진을 찍고있다. <사진제공=아산시의회 사무국>

ⓒ 온양신문


↑↑ ▲아산시의회와 미슈콜츠시장(가운데)의 지속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 <사진제공=아산시의회 사무국>

ⓒ 온양신문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아산시의회, 제6회 의원회의 12일 개최 [온양신문사] 기자

“34만 시민과 동료 의원 무시하는 처사”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의회, 어린이집 보육료 현실화 촉구 건의안 채택 [온양신문사] 기자

제4기 아산시의회 의정자문위원 위촉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의회, 제215회 임시회 폐회 [온양신문사] 기자

“꼭 필요한 사업이라더니, 예산집행 지지부진”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에는 가축방역시스템 컨트롤타워가 없어”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산의 길] 현충사 둘레길

아산시체육회 회장 선거 가이드 라..

따뜻한 뜨개옷 입는 탕정 가로수

정부예산안 국회로…추가확보에 ‘..

아산시의회, 도시재생단지 등 선진..

10대의 피아노가 어우러진 은행나무..

이명수 의원, 건강보험공단 주요 업..

“도교육청은 아산지역 교육감전형..

‘2019 시의 향기 그대 품으로’

온천천 한마음 축제

 최근기사

 

사할린 영주귀국동포 칠·팔순잔..  

‘27,700년전 과거여행으로 은하..  

교통장애인협회, 장애인 무료 구..  

청소년 대상 학교폭력 예방교육·..  

아산시, 농촌현장포럼 우수사례 ..  

은행나무길 달린 전국의 마라토너  

아산시-삼성디스플레이 상생협력  

신창읍내자율방범대, 장애인 세대..  

신창면 신창라이온스클럽, 사랑의..  

온양1동, 따뜻한 겨울나기 나눔활..  

배방읍 함께하는 사랑의 물품나누..  

온양1동 주민자치위원회, ‘온천..  

온양1동 행복키움추진단, 소통ㆍ..  

온양4동 새마을협의회, 사랑의 김..  

배방읍 행복키움 청소년봉사단 1..  

온양역전자율방범대, 사랑의 쌀·..  

온양3동, 가을철 농촌일손 돕기  

(유)서광산업아산, 음봉면 행복키..  

“충남교육청 발주공사 주먹구구..  

“도민의 건강권, 재산권 위해 지..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