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1-19 오후 04:52:23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정치행정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모두가 불황인데 공항공사만 앉아서 배불려”

최근 5년간 총 수익 중 임대수익만 2.2조원

2019년 10월 18일(금) 15:45 [온양신문]

 

ⓒ 온양신문

국내 14개 공항을 관리하는 한국공항공사가 최근 5년간 벌어들인 임대수익이 2조 2천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총 수익의 51.8%에 해당하며 공사 사장이 ‘임대료 극대화’를 지시해 임대 수익 비중은 더 커질 전망이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강훈식 의원이 10월 18일 한국공항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임대수익 현황’ 자료에 따르면, 공사는 최근 5년간 임대료로만 총 수익의 51~54%를 거둬들였다.

연도별로는 2016년 4천410억 → 2017년 4천676억 → 2018년 4천722억 원으로 꾸준히 증가추세에 있다.

지난해 말 취임한 손창완 사장은 “대합실 좌석 재배치, 틈새공간 활용 등을 통해 서비스개선 및 임대수익을 극대화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파악됐다.

공사는 사장 지시에 따라 올8월 「임대제도 개선계획(안)」을 만들었다. 이 계획에 따르면 공사는 △여객 급증 시 조건부 추가 임대료 부과 △면세점 기준 영업요율 인상 △구내영업요율 인상을 추진할 계획이다.

‘여객 급증 시 조건부 추가 임대료 부과’는 전년 대비 여객이 국내선 10만명, 국제선이 5만명 이상 증가(터미널 여객 규모가 1천만명 이상인 경우는 국내선 100만명, 국제선 50만명 증가)했을 경우, 임대료를 최대 5%까지 올린다는 계획이다.

다만 공사는 “최근 일본 여행 보이콧 등을 감안해 ‘여객 급증 시 조건부 추가 임대료 부과’ 계획은 보류했다”고 밝혔다.

면세점 영업자에게 징수하는 영업요율 인상은 추진 중이다. 인상률은 △주류 7.3% △담배 8.3% △홍삼/인삼 5.0% △편의용품 5.0% 등이다. 공사는 영업요율 인상을 통해 연 42억 원의 추가 수익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내식공급업, 경비용역업, 면세품인도업 등 공항 구내 영업에 대한 요율도 인상할 계획이다. 공사는 인천공항과 비슷한 수준으로 요율을 올리면 연 16.3억 원의 추가 수익이 발생할 것으로 내다봤다.

강훈식 의원은 “경기 침체로 여행 수요가 줄어 항공사와 여행사, 면세점 등 관련업계는 모두 타격을 받고 있는데, 공기업인 한국공항공사가 임대료를 올려 앉은 자리에서 수십억 원을 더 거둬들이려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자유한국당 아산(갑) 발대식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선관위, 입후보 안내 설명회 개최 [온양신문사] 기자

‘따로따로’ 아산시의회 갈등 언제까지? [임재룡] 기자

새로운 정치를 위한 혁신과 대통합 호소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 디스플레이산업 신성장 동력 확보 모색 [온양신문사] 기자

관내 3개 초교에 10억600만원 지원 [온양신문사] 기자

‘신약의 사회적 가치와 건강보험 재정 관리방안’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광덕산에서 등산중 40대女 실족

자유한국당 아산(갑) 발대식

“어두웠던 시절 뒤로 하고, 희망의..

“충무체육회 38년 역사의 뒤안길로..

아산시-삼성디스플레이 상생협력

인주일반산업단지(3공구) 조성사업 ..

탕정지구 도시개발사업 ‘순항’

[기고詩] 첫눈

‘따로따로’ 아산시의회 갈등 언제..

[포토] 막바지 단풍 절정으로

 최근기사

 

“시민의 편의 증진을 최우선으로..  

‘하누리장터’ 등 8개 주요업무 ..  

“스쿨존 과속단속장비 설치율 9...  

“교육가치 실현, 교권침해 제로..  

도교육청 자체사업 평가제도 마련..  

충남동부보훈지청 ‘행복가득 김..  

지역 현안 하나라도 더 담는다  

지역 게임기업 성장 및 육성 인프..  

“세계인이 즐기는 백제문화제 만..  

양승조 지사, 위대한 국민대상 수..  

보건진료소 역량 높이고 발전 방..  

“3대위기 극복·자치분권 실현 ..  

제3회 아산문학상 대상에 정민구 ..  

청소년노동인권 ‘전담기구’ 재..  

‘2019 아산시 사회복지종사자 힐..  

아산시청소년재단 본격 운영 돌입  

‘노사 화합 연말맞이 사랑나눔 ..  

아산라이온스클럽, 영인면행복키..  

음봉면 ‘아센텍’ 김장나눔 후원  

온양3동 적십자회, 온양3동행복키..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