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9-18 오후 03:58:04  

전체기사

농업/수산/축산

사건사고

경제일반/기업/산업

사회단체

종합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사회경제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도쿄올림픽 욱일기 응원 절대 안돼”

서경덕 교수, IOC 위원들에게 메일

2019년 09월 11일(수) 10:17 [온양신문]

 

↑↑ ▲첨부한 욱일기 영상에서 욱일기와 나치기는 같은 의미의 ‘전범기’라는 장면 <사진제공=서경덕 교수>

ⓒ 온양신문

‘전 세계 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온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이번에는 IOC 토마스 바흐 위원장 및 205개국(한국 제외) 전 위원들에게 “도쿄올림픽 욱일기 응원 절대 안된다”는 메일을 보냈다고 9월 11일 밝혔다.

이는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에서 내년도 도쿄올림픽때 욱일기 응원을 허가한다는 방침에 따른 대응전략 차원에서 보낸 메일이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일본의 ‘욱일기’는 과거 나치의 ‘하켄크로이츠’와 같은 ‘전범기’임을 강조했으며 특히 욱일기가 어떤 깃발인지에 대한 영상도 함께 첨부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올림픽 헌장 50조 2항에 명시된 어떤 종류의 시위나 정치적 행위를 허용하지 않는다는 점을 다시금 강조하며 욱일기 사용의 문제점들을 조목조목 짚어줬다”고 덧붙였다.

최근 이런 상황에 대해 미국의 대표 뉴스 채널인 CNN 등 많은 외신에서 기사화를 했으며, 특히 중국 네티즌들도 욱일기 응원에 대한 반대운동을 펼치고 있는 중이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1년 앞으로 다가온 도쿄올림픽에서의 욱일기 응원은 반드시 막아야만 한다. 그러기 위해선 욱일기에 대한 같은 아픔을 가지고 있는 많은 아시아 국가들의 네티즌들과 함께 공조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만약 세계인들의 반대를 무릅쓰고 도쿄올림픽때 욱일기 응원을 강행한다면, 세계적인 논란을 만들어 ‘욱일기’가 ‘나치기’와 같은 ‘전범기’임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릴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아야 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 ▲첨부한 욱일기 영상에서 욱일기와 나치기는 같은 의미의 ‘전범기’라는 장면 <사진제공=서경덕 교수>

ⓒ 온양신문

한편 서경덕 교수는 지난 10년동안 FIFA 등 세계적인 기관 및 글로벌 기업에서 사용했던 욱일기 디자인들을 퇴출시키는 등 많은 성과를 거두어 왔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도쿄올림픽, 욱일기 안 돼” [온양신문사] 기자

제10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 개최 [온양신문사] 기자

동아리박람회, 선·후배 소통 창구로  [온양신문사] 기자

非 화재에 감지기 작동 ‘비화재보’ [온양신문사] 기자

지역 주민과 함께 '온주절기나눔' [온양신문사] 기자

파라다이스 스파 도고, 2019 웰니스 관광지 [온양신문사] 기자

협동조합의 기본정신과 정체성 되찾기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산시 태풍 ‘링링’ 피해 121건

강훈식 의원, 행안부 특별교부금 26..

어르신이 행복하고 따뜻한 ‘효도 ..

추석명절 대비 축산물 위생점검 실..

[포토뉴스] 오세현 시장・양..

강훈식 국회의원, 추석명절 맞아 민..

아산시의회 낙과피해 농가 긴급 일..

온양3동장, ‘찾아가는 복지상담’ ..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나눔으로 ..

선관위, 추석 명절기간 예방·단속 ..

 최근기사

 

걷기 어려운 어르신 보행기 400대..  

태풍 링링 잔해 쓰레기 수거완료  

아산시, 제6기 배방도시재생대학 ..  

아산시평생학습관, 워라밸 프로그..  

아산시청소년재단 창립총회 개최  

아프리카돼지열병 道 유입 방지에..  

충남평생교육진흥원 제4회 충남문..  

농산물 수출 활성화 ‘돌파구’ ..  

충남 미래 인재상 묻고 답하다  

여성기업 생존율 남성기업 보다 ..  

도내 적응성 높은 아열대작물 찾..  

‘시군 부단체장-소방서장’ 재난..  

“생생한 현장 의견 모아 한 걸음..  

충남공공산후조리원 설립 방식 등..  

‘2019 軍문화 정책토론회’ 국제..  

송악면 새마을운동협의회, 산골마..  

둔포면 이장협의회 일본상품 불매..  

탕정면 행복키움추진단 9월 행복..  

웜사이트, 온양3동 행복키움추진..  

인류의 미래역사 함께 할 유교 가..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