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6-06 오후 04:18:20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정치행정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자유와 평화 그리고 번영 호국영령들이 있었기에 …”

아산경찰서・아산재향경우회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2019년 06월 06일(목) 15:27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아산경찰서(서장 김보상)와 아산재향경우회(회장 이기병)는 6월 6일 제64회 현충일을 맞아 신창면 읍내리 경찰충혼탑에서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를 거행했다.

제68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가 거행된 경찰충혼탑은 온양경찰서 소속 이현종 경감을 비롯하여 아산 및 전국각지의 전투현장에서 산화하신 온양경찰서 소속 경찰관 38위의 호국영령을 봉안한 곳으로 1982년에 설립, 2002년 11월 국가보훈처로부터 현충시설(23-2-3)로 지정된 곳이다.

경찰충혼탑이 위치한 신창고개는 1950년 6.25전쟁 당시에 아산을 탈환하라는 작전명령에 따라 아산경찰서 전투부대가 선두에서 예산에서 아산으로 진격하던 중, 이곳 신창고개에서 북한 정규군과 조우, 치열한 전투를 전개한 뜻 깊은 역사의 현장이다.

이날 추모제는 아산재향경우회장의 분향 강신에 이어 유가족 제례, 축문낭독, 헌례, 김황구 서장의 추모사, 이기병 경우회장 인사말, 헌화 및 분향의 순으로 진행됐다.

↑↑ 김보상 아산경찰서장

ⓒ 온양신문


김보상 서장은 추모사에서 “대한민국이 풍전등화의 위기에 처해 있을 때 침략자들에 맞서 목숨을 바쳐 조국을 지켜내신 영령님들께서 계시지 않았다면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와 평화 그리고 번영은 상상조차 할 수 없었을 것이다”며 “70년의 가까운 세월이 흘렀지만 영령님들의 충혼과 살신성인의 정신은 시대를 초월한 교훈으로 가슴속에 영원히 간직하겠다“고 했다.

또한 김 서장은 “충혼탑을 역사의 산 교육장으로 활용하여 후배 경찰관과 후손들이 영령님들의 뜻을 이어 받아 올바른 국가관과 가치관을 가지고 더욱 자유롭고 평화로운 나라를 만드는 맡거름이 될수 있도록 하겠다”며 “호국영령들께서 목숨바쳐 지켜내신 우리 조국 대한민국과 아산시를 굽어 살피고, 처절했던 전투현장에서의 고통스런 기억은 모두 잊고 편안한 영면을 기원한다”고 했다.

↑↑ 이기병 아산재향경우회장

ⓒ 온양신문


이기병 경우회장은 인사말에서 “현충일을 맞이하여 조국을 위하여 장열히 산화하신 순국선열과 전몰호국용사들의 영전에 삼가 경건한 마을으로 머리숙여 명복을 빕다”며 “우리 선열들이 조국을 위해 헌신 했듯이 우리 모두가 하나된 마음과 의지로 힘을 모은다면 대한민국은 평화롭고 행복한 나라가 될 것이다”고 했다.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 제69주기 전사 경찰관 추모제

ⓒ 온양신문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를 개척하는 지혜를 짜내야 한다" [온양신문사] 기자

실내수영장 8일까지 임시휴장, 9일부터 2부제 시행  [온양신문사] 기자

어린이집 388개 6월 14일까지 휴원 [온양신문사] 기자

코로나19 방역 협조 감사 및 생활방역 협조 요청  [온양신문사] 기자

청년정책 실현 기반 마련…‘청년네트워크’ 전체회의  [온양신문사] 기자

배방에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600호 건설  [온양신문사] 기자

“저출산 극복 새 주거 모델 만든다”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산시, 매주 수요일 ‘방역의 날’..

전통무예 천무극 ‘천무원’ 건립부..

내포·공주역∼세종 광역도로 놓는..

아산시, ‘수출 중소기업’ 영문 홍..

충청북도 벤치마킹단, 온양원도심 ..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1년 연기 결..

용연지역아동센터 상생발전 길 찾다

순천향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선..

아산소방서, 부처님오신날 특별경계..

호서대 홍보대사 ‘호응 7기’ 발대..

 최근기사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를 개척하..  

“충혼과 살신성인의 정신은 시대..  

현충일 맞아 숭고한 희생정신 참..  

아산시의회, 10일부터 제222회 제..  

실내수영장 8일까지 임시휴장, 9..  

“일하는 국회, 국민의 국회 만들..  

어린이집 388개 6월 14일까지 휴..  

“도로·철도·항공 사업 국가계..  

이기철 전.도의원, 코로나19 극복..  

제25회 환경의 날 환경정화활동 ..  

충남경제진흥원, 갤러리아 백화점..  

아산시 제4대 어린이·청소년의회..  

송악면행복키움추진단, 송악농협..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피자알볼..  

배방읍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사랑..  

2020 충남 지역특화콘텐츠 개발지..  

‘다양한 직무, 직업체험관에서 ..  

충남발달장애인훈련센터 개소 준..  

딸기 수출 재도약 노린다…신품종..  

‘충남형 그린뉴딜’ 50개 사업 2..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