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8-19 오후 04:53:04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정치행정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어물쩍’ 넘기지 말고 사퇴해야”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 22일 기자 회견

2019년 04월 22일(월) 11:19 [온양신문]

 

ⓒ 온양신문


종이컵 투척으로 물의를 빚은 장기승 의원에 대한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의 ‘경고’ 처분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는 “이 사태를 가볍게 넘기려는 태도에 착잡하다.”며 장기승 의원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는 22일 아산시청 본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의회 내 폭력 자행한 자유한국당 장기승 의원은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종이컵을 동료 ‘여성’ 의원을 향해 던진 점에 대해 “물세례를 맞은 김희영 의원은 상대 의원의 동료의원으로서 있을 수 없는 치욕적인 행동으로 심한 모욕감과 씻을 수 없는 큰 상처를 받았다.”고 지적하며, “장기승 의원의 행동은 동료의원에게 자행한 분명한 폭력이고, 여성 인권모독이며 전형인 갑질이다.”라고 질타했다.

또한 “과거에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성추행, 여성비하 발언과 최근에는 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중임에도 자중하기는 커녕, 이러한 폭력을 자행함은 물론 본인이 행한 폭력의 정당함을 주장하며 자숙하지 않는 모습은 시민을 대표하는 시의원의 자격이 없는 것으로 이는 아산시민을 무시한 처사다”고 했다.

이에 따라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여성위원회는 “▲장기승 의원은 시민들 앞에 참회하는 마음으로 의원직을 사퇴하라, ▲자유한국당은 공당으로서 이번 사태에 무거운 책임감으로 출당과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고 아산시민들게 공개 사과하라, ▲아산시의회는 이번 사태의 엄중함을 직시하고 장기승 의원을 윤리위원회에 회부하라.”고 요구했다.

한편,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위원장 이창수) 윤리위원회는 21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장기승 의원에게 ‘경고’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으며, 이에 대해 장기승 의원은 “당의 처분을 존중하며 겸허히 수용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충남도당 최선경 여성위원장은 “착잡하다. 이 사태를 가볍게, 아무렇지 않게 ‘경고’ 수준으로 마무리하려는 자유한국당은 공개사과 해야 하며, 장기승 의원은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아산시가 쏜다! ‘아산사랑상품권’으로 할인 챙기세요! [온양신문사] 기자

소각산불 없는 녹색우수마을 4개 마을 선정 [온양신문사] 기자

“日 조치 강력 규탄…교류 무기한 연기” [온양신문사] 기자

시민과 관광객, 문화피서 즐기다. [온양신문사] 기자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포상금으로 나눔 문화 실천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민 87% “아산시청소년재단 필요하다”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 평생학습인상(賞)의 주인공을 찾습니다.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온양6동 주민자치회, 프로그램 강사..

아산시가 쏜다! ‘아산사랑상품권’..

유병국 도의장, 선배들 의정경험 고..

소각산불 없는 녹색우수마을 4개 마..

전 직원 대상 혁신 슬로건 공모전 ..

아산, ‘NEW’ 엔트리와 함께 연승 ..

호서대, 2018학년도 후기 학위수여..

온양1동 온통 작은음악회

선문대, 발달장애인 지원 협약 체결

제8회 탕정면주민자치프로그램 발표..

 최근기사

 

아산시 생태곤충원, 곤충문화학교..  

[포토뉴스] 대법원 1인 시위 나선..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상담 역..  

‘충남 데이트폭력 현황과 대응방..  

영농폐기물 수거 예산지원 근거 ..  

호서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과 신..  

온양3동 행복키움·적십자회 행복..  

청소년노동인권 당당하게 지킨다.  

아산시, 자살예방 위해 전부서 협..  

아산시의회, 여성복지분야 관계자..  

[기고] 건강보험은 인생의 동반자  

아산무궁화, 남성초 ‘비타민스쿨..  

아산소방서, 수소전기자동차 화재..  

충남 中企 ‘中 동북3성 진출’ ..  

도의회 독립운동 지원사업 조례 ..  

독립유공자에 대통령 표창 전수  

여름 끝자락 한낮 무더위 온열질..  

건설현장 사망사고 ‘패트롤-카’..  

‘장애를 말하다, 나를 보다’  

아산시차량등록사업소, 행정서비..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