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2 오후 02:20:00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뉴스 > 정치행정 > 충남도의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충남도의회 ‘전통시장 및 골목상가 활성화’ 연구모임 발족

이종화 의원 “전통시장 육성 및 영세상인 대책 마련” -

2024년 05월 22일(수) 16:15 [(주)온양신문사]

 

↑↑ <사진제공=충남도의회>

ⓒ (주)온양신문사

충남도의회는 전통시장과 골목상가 활성화를 위해 5월 22일 ‘전통시장 및 골목상가 활성화 방안 연구모임’ 발족식을 열고 연구 방향 설정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이날 회의에는 연구모임 대표인 이종화 의원(홍성2·국민의힘)을 비롯해 도의원, 전통시장 상인회 회장, 전문가 등 10명이 참여했다.

연구모임은 ▲홍성 주변 구도심 상권 현황 분석 및 여건 분석 ▲구도심 상권 활성화 관련 계획 및 사례 조사·분석 ▲구도심 상권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개별 전략 도출 등 관해 논의하고, 결과를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정책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종화 의원은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을 살린다는 것은 경제활동 공간을 만든다는 의미를 넘어 마을 사람 스스로 지역의 문화를 만들어 가는 장소로서의 가치가 되살아남을 의미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연구모임을 통해 지역상권 활력 회복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통시장 육성 방안을 마련하고, 소상공인과 영세상인 보호를 위한 실효성 있는 정책 마련을 위해 회원들과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 <사진제공=충남도의회>

ⓒ (주)온양신문사


↑↑ <사진제공=충남도의회>

ⓒ (주)온양신문사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주)온양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온양신문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온양신문사

 

 

공공급식 확대 통한 지역농산물 활성화 제안 [온양신문사] 기자

“학생인권조례 폐지 논란보다 ‘인성교육’ 우선돼야”  [온양신문사] 기자

공평한 인사발령으로 교육의 질 제고 당부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도, 과연 안전한가?”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도, 겉치레 집중 말고 내면 단단히 해야”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도의회 ‘2024년 의정모니터 간담회’ 개최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도의회, 제2기 윤리심사자문위원회 위원 위촉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최근기사

 

“현대인을 위한 전시회로 작은 ..  

충남TP, 강소기업 육성을 위한 전..  

“지방소멸 위기, 대학과 협력 통..  

전문직업교육과정 상반기 수료식 ..  

“정부예산 확보 위한 관내 국회..  

“아산문화공원 찾는 시민 불편함..  

배방공수스포츠센터 7월부터 휴장..  

이희완 차관, 아산충무병원 방문  

충남아산FC 승격 위한 여름 첫 보..  

“박 시장 국외출장여비 직원 명..  

“산림과, 소관 위원회 소속 위원..  

아산시, ‘음식점 위생등급제’ ..  

공동주택 우기 대비 안전점검  

‘안·아·줌’ 양육자 장애아동 ..  

아산시, 세 번째 ‘찾아가는 공동..  

충남경찰청, 음주운전 단속 전개  

제39대 한국교총 회장에 박정현 ..  

공공급식 확대 통한 지역농산물 ..  

“학생인권조례 폐지 논란보다 ‘..  

공평한 인사발령으로 교육의 질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