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0 오후 06:27:18  

전체기사

교육/청소년

문화/예술

스포츠/레저

종합

커뮤니티

뉴스 > 교육문화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순천향대·건양대 글로컬대 ‘1차 관문’ 통과

도내 예비지정 대학 2곳으로 늘어…최종 지정 위해 총력 대응

2024년 04월 16일(화) 11:59 [(주)온양신문사]

 

↑↑ 순천향대학교 전경

ⓒ (주)온양신문사

충남도는 교육부 주관 ‘글로컬대학 30’ 사업에 순천향대·건양대가 예비지정 대학으로 선정됐다고 4월 16일 밝혔다.

이번 예비지정에는 도내 16개 대학(12건)을 비롯, 전국 109개 대학(65건)에서 혁신기획서를 제출해 20곳이 예비지정 대학에 이름을 올렸다.

교육부는 지난해와 같이 한국연구재단에 의뢰해 혁신성, 성과 관리, 지역적 특성 등 3개 영역에 중점을 두고 평가를 실시했다.

이 결과, 순천향대는 작년 예비지정 지위를 인정받았으며, 건양대는 지역 특성에 맞춘 국방산업을 특화하여 K-국방 전력지원산업 인력양성을 통해 대학과 지역의 상생 발전을 유도하는 차별화된 전략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도는 글로컬대학 사업 대상에 선정되기 위해 예비지정 신청 전부터 도내 대학과 긴밀한 협력 체계를 가동해왔다.

지난해 도내 대학의 혁신기획이 충남의 산업 방향과 맞지 않고, 실현 가능성이 낮다는 지적에 따라 기획 단계부터 내부 컨설팅위원회를 구성, 자체 컨설팅을 통해 도정 연계성 및 실현 가능성을 높였다.

또 예비지정 평가 대면 심사에서는 도의 관련 실국장이 참석토록 해, 지자체의 관심과 지원 의지를 적극적으로 표명했다.

특히 김태흠 지사는 지난 1월 이주호 사회부총리를 도청에서 만나 글로컬대학 사업 대상에 도내 3건 이상 선정돼야 한다며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촉구한 바 있다.

예비지정 대학은 오는 7월까지 지방자치단체, 지역 산업체 등과 혁신기획서에 담은 과제를 구체화 하는 실행계획을 수립·제출해야 한다.

교육부는 이에 대한 평가를 통해 7월 중 글로컬대학을 최종 지정할 계획이다.

↑↑ 건양대학교 전경

ⓒ (주)온양신문사

김태흠 지사는 “지휘부와 실국장 등 도의 행정력을 집중해 이번 예비지정 결실을 맺었다”라며 “최종 지정까지 예비지정 대학과 함께 본지정까지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로컬대학은 지역 및 지역대의 위기가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대학 내외부 벽을 허물고, 지역·산업계 등의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대학-지역 동반 성장을 이끌어 나아갈 대학을 집중 지원·육성해 지역 혁신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도입·추진되는 사업이다.

본지정 대상은 비수도권 일반재정지원대학 또는 국립대학으로, 지난해 10개 대학에 이어 올해 10개 대학을 지정하고, 2026년까지 30개 대학을 지정할 계획이다.

글로컬대학에 지정되면 1곳 당 5년 간 1000억 원을 지원받고, 규제혁신 우선 적용, 범부처·지자체 투자 유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주)온양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온양신문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온양신문사

 

 

“한옥마을로 ‘백제고도’ 이미지 강화”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도-중국 구이저우성 교류협력 강화 [온양신문사] 기자

‘관광자원 업그레이드’로 공주 발전 이끈다 [온양신문사] 기자

지역 적합 상추 우량계통 선발한다 [온양신문사] 기자

베이밸리 건설 실무추진단 ‘가동’ [온양신문사] 기자

5·18기념일, 폭주행위·음주운전 대규모 적발 [온양신문사] 기자

충남경찰청, 불법사행성 게임장 점검·단속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한옥마을로 ‘백제고도’ 이미..  

마을 공동체의 표상 농기(農旗) ..  

사할린 동포 어르신께 화분 전달  

馬聯 국제발명·혁신·기술 전시..  

아산시의회, 제3회 의원회의 23일..  

올해 신정호 장애인 물놀이축제, ..  

온양6동, 청소년 전통문화 체험 ..  

온양6동, 아름다운 둘레길 포토존..  

‘한우가’, 온양5동 취약계층 아..  

탕정면 주민자치회, 탕정면 행복..  

충남아산FC U18 창단 첫 우승 ‘..  

충남도-중국 구이저우성 교류협력..  

‘관광자원 업그레이드’로 공주 ..  

지역 적합 상추 우량계통 선발한..  

베이밸리 건설 실무추진단 ‘가동..  

아산시, ‘2024 EBS 학습전략설명..  

아산시보건소 ‘구강네컷 챌린지..  

아산시 ‘2024년 지역사회건강조..  

아산시보건소, 심폐소생술 등 응..  

아산시, 개방화장실 6곳 추가 지..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