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3 오후 03:53:46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뉴스 > 정치행정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산시 甲 복기왕, 乙 강훈식 동반 당선

제22대 총선, 전국적인 민주당 강세 속 아산도 양 후보 압승

2024년 04월 11일(목) 00:53 [(주)온양신문사]

 

ⓒ (주)온양신문사

4월 10일 실시된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복기왕(아산시 갑), 강훈식(아산시을) 후보가 동반 당선됐다. 아산시 선거구가 단일선거구에서 갑과 을로 분구된 이후 하나의 당이 양 선거구를 독식한 것은 이번 선거가 처음이다.

이번 선거 아산시 갑 선거구에서는 12만 5천700명의 선거인 중 7만 9천229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복기왕 후보가 4만 2천153표(53.79%), 김영석 후보가 3만 4천555표(44.09%), 조덕호 휴보가 1천652표(2.10%)를 획득, 복기왕 후보가 당선됐다.

복기왕 당선인은 당선 인사에서 먼저 “이번 선거에서 저에게 기회를 주신 아산 시민 여러분 감사드린다”고 인사하고, “살기좋은 아산, 우리 아이들이 자랑스러워하는 아산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고 밝혔다.

복 당선인은 지난날을 돌아보며 “지난 4년간 낙선의 아픔에 좌절하지 않고 쉬지 않고 뛰었다. 새벽부터 밤 늦게까지 발로 뛰며 시민 여러분을 만나뵈었다”고 술회하고, “저의 이런 절박함과 아산에 대한 사랑을 알아봐 주신 아산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향후 의정활동과 관련해서는 “제22대 국회에서는 여야 의원과 두루 소통하고, 정부 부처를 설득해 우리 아산에 성과를 가져오겠다. 예산이 필요하면 예산을 가져올 것이고, 아산의 현안은 막힘없이 해결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서 “민심의 도도한 흐름을 확인했다. 민심을 받들어 잘못된 국정을 바로잡겠다. 정치 개혁과 대한민국의 더 큰 내일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이제 더 큰 정치의 무대에서 아산과 충청권의 발전을 위해 당당하게 목소리를 내겠다. 아산시민과 충청도민의 자부심을 다시 한 번 드높이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복기왕 당선인은 “아산이 키운 일꾼 복기왕이 희망의 정치로 보답하겠다.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또한 아산시 을 선거구에서는 16만 464명의 선거인 중 9만 8천824명이 투표에 참여한 가운데 강훈식 후보가 5만 8천932표(60.35%)를 획득해 3만 8천716표(39.64%)의 전만원 후보에 크게 앞서 당선을 확정지었다.

강훈식 당선인은 당선인사에서 "아산시민 여러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 강훈식과 민주당을 선택해주신 분들께, 그리고 다른 선택을 하신 분들께도 모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인사하고, "나라의 위기 속에서 치러진 선거인 만큼 어렵게, 그러나 결연하게 결정하셨을 것이다. 아산시민 여러분, 무거웠던 고민들 이제 저에게 맡겨주십시오"라고 말했다.

또한 "위기에 놓인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겠다. 아산을 충청남도의 중심으로 만들겠다. 아산발전, 시작한 사람이 완성하겠다"고 포부를 밝히고, "맡겨주신 모든 소임 기쁘게 대리하겠다. 무거운 책임감으로 일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아산시는 이번 선거에서 총선거인수 28만 6천237명 중 17만 8천202명(당일투표 10만 3천419명 사전투표 7만 4천783명)이 투표에 참여해 62.3%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는 충남에서 천안시 서북구의 59.3%, 동남구의 61.1%에 이어 뒤에서 세 번째에 해당한다.

가장 투표율이 높았던 곳은 청양군(73.2%), 서천군(72.4%), 부여군(72.3%), 태안군(71.5%)의 순이다.

충남도는 182만 5천472명 중 118만 5천939명(당일투표 62만 8천282명, 사전투표 55만 7천657명)이 투표에 참여해 투표율 65.0%를 기록했다.

ⓒ (주)온양신문사


ⓒ (주)온양신문사


ⓒ (주)온양신문사


ⓒ (주)온양신문사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주)온양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온양신문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온양신문사

 

 

“충남교육 발전 위해 적극 지원 소통” [온양신문사] 기자

최적 수소생산 전략기술 개발 박차 [온양신문사] 기자

호서대 임헌국 교수팀, 세계적 학술지 논문 게재 [온양신문사] 기자

신임 기획조정실장에 강성기 단장 임명 [온양신문사] 기자

김곡미 제11대 (재)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취임 [온양신문사] 기자

가족여행 중 심정지 환자 살린 충남소방관 [온양신문사] 기자

“소통강화·성과공유·성장발전에 중점”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충남교육청, ‘생명존중 찾아가는..  

충남교육청, 26회 충남상업경진대..  

충남교육청, 개인정보 관리 및 유..  

‘유보통합 연구모임’ 2019 개정..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독립·..  

서로 다른 시선, 서로 다른 생각..  

탄소중립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  

국도 제한속도 하향구간 사망사고..  

자치경찰 현안 논의…민관 한자리..  

아산시가족센터, 서로의 소중함 ..  

아동권리모니터링단 ‘굿모션’ ..  

“청소년의 꿈이 대한민국의 미래..  

‘은퇴’ 충남 순찰차, 라오스서 ..  

올웨이즈키친, ‘가정의달’ 성금..  

아산시보건소, 찾아가는 자기혈관..  

아산시, 4-H 청소년의 달 기념행..  

아산시, ‘지역교통안전협의체’ ..  

아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 취업 연..  

‘2024 청아페 하이볼 페스티벌’..  

아산시, 전·월세 ‘주택 안심계..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