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6 오전 11:35:08  

전체기사

농업/수산/축산

사건사고

경제일반/기업/산업

사회단체

종합

커뮤니티

뉴스 > 사회경제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특혜의혹 문화예술 정책특보를 해임하라”

아산시민연대, 이순신축제 총감독 교체도 촉구

2024년 02월 19일(월) 17:38 [(주)온양신문사]

 

아산시민연대(대표 박민우)는 2월 19일 성명을 통해 아산시에 특혜 의혹 정책특보를 해임하고 이순신축제 총감독을 교체하라고 주장했다.

또한 아산시의회에게도 행정사무조사권을 의결해 의혹을 철저히 조사하라고 촉구했다.

아산시민연대는 지난해 10월 ‘거듭되는 아산시장의 측근 특혜와 특정업체 일감 독식의혹을 철저히 조사하라’는 성명을 발표하면서, 측근 특혜 의혹의 하나로 ‘공모 절차 없이 박 시장이 위촉한 문화예술분야 정책특별보좌관(특보)이 예술공연을 연이어 맡았음을 지적한 바 있다.

아산시민연대는 “최근 ㅇ문화예술분야 특보를 둘러싼 의혹이 한 지역신문에 의해 구체적으로 폭로됐다. ㅇ특보가 이순신축제, 락페스티벌 총괄책임 뿐 아니라 다른 몇 개 축제에서도 공연기획을 연달아 맡았고 기존 자기 공연을 재탕하거나 베꼈으며 다른 여러 공연 등에도 막후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것”이라며, “더구나 아산시는 지난해 8월 ㅇ특보가 경기 광주시 ‘홍보대사’로 위촉받았음을 추후 언론을 통해 알았다고 한다. 박경귀 시장은 다른 시 홍보대사를 맡은 ㅇ특보에게 계속해서 아산시 주요 축제 기획을 맡겼다니 기가 막히다”고 밝혔다.

아산시민연대는 “더 어이없는 일은 아산시가 올해 4월 말 열리는 아산시 ‘이순신축제’ 총감독으로 ㅇ특보를 선임했다는 사실이다. 서울 강남에 있는 주택을 여태껏 팔지 않고 아산시에서 전세를 사는 박경귀 시장이 얼마나 아산시민을 무시하는가를 상징적으로 보여준다 하겠다”고 비판했다.

한편 아산시민연대는 아산시의회에 대해서도 “이제라도 시정 감시, 견제, 대안제시를 사명으로 하는 아산시의회가 전면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 과연 작년 이순신축제에 16억 원에 달하는 예산이 투입됐지만 지역예술인에게 돌아간 공연이 3천만 원에도 미치지 못한 이유가 무엇이고, 그러한 행정이 아산시민을 위한 행정인가를 규명해야 한다. 또한 일감몰아주기 등 숱한 의혹을 받는 특보에게 올해 이순신축제 총감독을 맡기는 방법 이외에는 다른 대안이 없는가를 묻고 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특히 아산시민연대는 “박경귀 시장 측근 특혜 의혹, 특히 ㅇ특보 관련 사업에 대해 행정사무조사권을 발동해 보도된 의혹에 대해 철저히 조사하라”면서, “우리는 아산시의회가 2월 임시회에서 이에 대한 논의를 하지 않는다면, 시민이 직접 감사원에 공익감사를 청구하는 방안을 실행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임재룡 기자  skyblue6262@naver.com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주)온양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온양신문사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주)온양신문사

 

 

소공간용 소화용구 등 설치 당부 [온양신문사] 기자

투자사기 예방 은행원 감사장 수여 [온양신문사] 기자

보행사고 다발 마을에 교통안전활동 집중 추진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니어클럽, ‘삼자연계’ 협약 [온양신문사] 기자

세월호 참사 10주기 아산시민 촛불문화제 거행 [임재룡] 기자

의용소방대의날 소방기술경연대회 [온양신문사] 기자

“경찰병원 아산분원 위치는 이곳”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여름철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 ‘..  

충남 초미세먼지 농도 역대 최저 ..  

‘부남호 역간척’ 국가 사업으로..  

소공간용 소화용구 등 설치 당부  

호서대 직원장학회, 장학금 전달  

충남교육청, 2024년 제1회 취업지..  

‘별자리 이야기와 함께하는 공개..  

충남도의회 홍보대사 박진균 화가..  

대림테크㈜, 둔포면 행복키움추진..  

탕정면, 찾아가는 복지 상담창구 ..  

온양3동 행복키움, 진디자인 후원..  

송악면, 행복키움추진단에 인적안..  

친구야! 나랑 별 보러 가지 않을..  

독서교육 전문봉사자와 함께하는 ..  

충남도-루마니아대사관 ‘문화·..  

투자사기 예방 은행원 감사장 수..  

보행사고 다발 마을에 교통안전활..  

어버이날 ‘따뜻한 사랑을 전합니..  

아산시, 식중독 예방 및 음식문화..  

“통합 RPC 설립, 해맑은벼 및 직..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