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오후 01:51:21  

전체기사

농업/수산/축산

사건사고

경제일반/기업/산업

사회단체

종합

커뮤니티

뉴스 > 사회경제 > 농업/수산/축산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농가 피해 속출…미국 흰불나방 방제시급

“2세대 유충 발생량 4배 증가 마을 단위 공동방제 당부”

2022년 10월 02일(일) 11:17 [온양신문]

 

↑↑ 미국흰불나방<사진 제공=충남도청>

ⓒ 온양신문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미국흰불나방에 의한 농가 피해가 속출함에 따라 마을 단위 공동방제가 시급하다고 2일 밝혔다.

도 농업기술원이 지난 8월과 9월 나방류에 대한 2차, 3차 모니터링 결과 산림 및 가로수 방제 소홀로 인해 농가에 피해가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술원은 과수류에 문제가 될 수 있는 미국흰불나방 1화기(월동성충) 발생은 전년과 유사했으나, 2세대 유충 발생량이 4배 이상 증가한 것을 원인으로 지목했다.

올해는 태풍과 잦은 강우에도 불구하고, 가을철 밀도가 증가한 것도 농가 피해로 이어지고 있다.

미국흰불나방은 산란량이 600개 이상으로 알집을 형성하며, 부화한 유충은 거미줄을 치고 엽맥만 남기고 잎을 섭식한다.

3령 이상 넘어가면서 섭식량은 왕성해져 엽맥까지 갉아 먹어 앙상한 가지만 남기게 되는데, 심한 피해를 받은 가지는 겨울철 동해를 입기 쉽고 이듬해 수세 약화로 기타 병해충의 침입이 쉬워진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미국흰불나방에 의한 가로수나 산림 속 피해가 더 커진 상황에서 마을단위 공동방제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이듬해 피해가 더 커질 수 있다”며 “피해가 심한 지역은 마을단위 공동방제로 피해를 최소화 해야 한다”고 말했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고품질 ‘수출용 백합’ 야간온도 관리 필수 [온양신문사] 기자

밀·보리 풍년농사 겨울나기 요령 제시  [온양신문사] 기자

프리지아 신품종 무병 우량묘 보급 [온양신문사] 기자

생강 착즙 부산물 버리지 마세요 [온양신문사] 기자

탄저병에 강한 딸기 신품종 육성 성공 [온양신문사] 기자

시설오이 총채벌레 방제 천적으로 손쉽게 [온양신문사] 기자

딸기 점박이응애 친환경 방제길 보인다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지역 박물관·미술관 전문성 높인..  

‘2023 새해농업인실용교육 실시..  

충남 수산자원 자율관리어업으로 ..  

"영주귀국 사할린한인 주민 생활..  

“미숙아·선천성이상아 출생가정..  

시민안전 위협 노후 아파트 우선 ..  

우수 자원봉사자 예우 시행 근거 ..  

(재)아산시미래장학회, 2023년 장..  

박경귀 시장, 디와이오토(주) 방..  

제1회 신정호 아트밸리 페스티벌..  

온양5동, 가을철 산불 예방에 총..  

한국자유총연맹, 연탄나눔 봉사  

‘2022년 온천천 한마음 축제’ ..  

“읍면동 주민자치회 전국최고 자..  

아산시-부국사료·이노큐티, 투자..  

‘중소도시의 미래, 온양온천의 ..  

‘폐가전 무상방문수거’ 모바일 ..  

충남교육청, 전국 최초 전자태그(..  

충남교육청, ‘민관학 함께 배움..  

‘적극행정’, ‘자율적 내부통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