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2 오전 05:45:21  

전체기사

인사이동

출향인

인터뷰

동정

종합

커뮤니티

뉴스 > 사람들 > 종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료의 멈춘 심장 되살린 ‘심폐소생 교육’

충남소방본부, 동료 되살린 5명 ‘하트세이버’ 선정

2021년 11월 24일(수) 12:07 [온양신문]

 

↑↑ ▲사진 왼쪽부터 김종수 씨, 김주호 씨, 한재호 그룹장, 박상원 씨, 차진호 씨, 황정기 씨 <사진제공=충남소방본부>

ⓒ 온양신문

소방서와 회사의 반복적인 응급처치 교육과 발빠른 판단 및 조치가 갑자기 멈춘 심장을 되살려냈다.

충남소방본부는 심정지로 쓰러진 동료를 심폐소생술 등을 통해 되살린 김종수·김주호·박상원·차진호·황정기 씨 등 삼성전자 직원 5명을 하트세이버로 선정했다고 11월 24일 밝혔다.

아찔했지만 훈훈하게 마무리된 사연은 지난 8월 12일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날 오전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내에서 작업을 진행하던 A씨가 갑자기 쓰러졌다.

이 장면을 목격한 동료의 도움 요청을 듣고 황정기 씨는 망설임 없이 A씨에게 달려가 가슴을 압박하며 기도를 확보하고 옷을 풀어헤쳤다.

잠시 후 현장에 도착한 차진호 씨가 지친 황 씨를 대신해 심폐소생술을 이어갔다.

이후 회사 소방대 소속 응급구조사 김종수 씨와 김주호 씨가 도착, 상황을 이어받아 심폐소생술을 지속했으나, A씨의 심장은 뛰지 않았다.

바로 이때 소방대 소속 또 다른 직원 박상원 씨가 자동심장충격기(AED)를 들고 현장에 도착했다. 소방대 직원들은 A씨에게 자동심장충격기로 충격을 가하며 교대로 심폐소생술을 이어갔다.

이 결과 심정지 14분 만에 A씨는 마침내 호흡을 되찾고, 대화를 나눌 수 있을 정도로 의식도 회복했다.

이어 신고를 받고 출동한 아산소방서 119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해 전문 응급처치를 진행하며 인근 병원에 A씨를 이송했다.

며칠 뒤 퇴원한 A씨는 현재 정상적으로 일상생활을 하고 있다.

황정기 씨는 “평소 받아 온 소방서와 회사의 응급처치 교육에서 심정지 환자에게는 끊임없는 가슴압박이 가장 중요하다고 배웠다”라며 “쓰러진 동료를 보고 두려웠지만, 살려야 한다는 마음으로 가슴을 압박했다”고 말했다.

최장일 충남소방본부 구조구급과장은 “건강한 사람이라도 언제 어디서든 심정지가 올 수 있고, 이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옆에 있는 사람”이라며 “심정지를 목격할 경우 바로 119에 신고하고, 구급대 도착 전까지 심폐소생술을 지속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 과장은 또 “평소 자동심장충격기 위치를 숙지하는 것도 심정지 상황을 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한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하트세이버는 ‘생명을 소생시킨 사람’이라는 뜻으로, 심정지 또는 호흡정지로 생명이 위험한 환자를 심폐소생술 등으로 소생시킨 사람에게 도지사가 수여하는 상이다.
도내 일반인 하트세이버는 이번 삼성전자 직원 5명을 포함해 총 34명에 달한다.

온양신문사 기자  ionyang@hanmail.net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충남아산FC, 김현석 신임 사무국장 선임 [온양신문사] 기자

미토콘드리아 관련 질환 치료 새 지평 [온양신문사] 기자

어깨 관절와순 손상에 대한 연구 국제학술지 논문 게재 [온양신문사] 기자

이승희 평생명예소방대장 위촉 [온양신문사] 기자

호서대 최인호 교수, 환경부장관 표창 수상 [온양신문사] 기자

지방선거, 누가 뛰나 (2) 아산시의원 [온양신문사] 기자

2022 지방선거, 누가 뛰나(1) 시장·도의원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기사

 

이명수 의원, ‘국립경찰병원 설..  

온양6동, 온주종합사회복지관과 ..  

온양폐차장, 신창면 행복키움에 ..  

영인면, 설 명절 맞이 찾아가는 ..  

염치읍 온누리실버천사단, 복지사..  

㈜광일, 온양6동 취약계층 위한 ..  

NH농협은행 아산시지부 위문품 나..  

㈜청목환경, 아산시에 성금 기탁  

기경위, 지역인재 육성 및 채용 ..  

행문위 “문체국 소관 출연기관 ..  

충남도의회-농업단체장들 농업문..  

더불어민주당 아산甲 선대위, 22..  

충남교육청, 충남형 미래유치원 ..  

충남역사문화연구원, ‘충청학과 ..  

‘저궤도 위성·도심 항공 교통’..  

장항선-서해선 연결철도 건설 타..  

소중한 생명 살린 영광의 '하트세..  

아산소방서, 겨울철 수난사고 대..  

김장석 아산소방서장, 건축 공사..  

“바른 국어사용 촉진 통해 도정 ..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