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4 오전 04:33:13  

전체기사

정치

아산시의회

아산행정

종합

충남도정

정부/일반행정

충남도의회

커뮤니티

공지사항

시민게시판

온양역사 100년

뉴스 > 정치행정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아산시 선출직 재산 평균 7억 3940만원

맹의석 시의원 52억, 오세현 시장 18억 ‘투톱’

2020년 03월 26일(목) 08:37 [온양신문]

 

정부·충남도, 2019년도 정기재산변동신고 공개

ⓒ 온양신문

아산지역 선출직 공직자 20명(시장 1명, 도의원 4명, 시의원 15명)의 2019년 정기재산변동신고액 총액은 147억 6천609만 원, 전체평균은 7억 3천940만 원으로 나타났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와 충남도공직자윤리위원회는 3월 26일 공직자윤리법 제10조 제1항의 규정에 의해 도지사·도의원·시장·군수(정부 관할), 시·군의원(도 관할)에 대한 2019년도 1년간의 재산변동신고 내역을 전자관보 및 충남도 도보를 통해 공개했다.

이번 재산변동신고액에 의하면 아산시 선출직 공직자 중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한 공직자는 전년에 이어 올해에도 맹의석 아산시의원으로 52억 8천707만 원을 신고했다. 이는 전년에 비해 5억 8천33만 원이 증가한 것으로 이 재산총액과 증가액은 도내 시·군의원(충남도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중 각각 2위와 3위에 해당한다.

이어 오세현 아산시장이 18억 57만 원을 신고했는데 이는 충남도내 도지사·도의원·시장·군수(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 관할) 중 재산총액에서 3위, 증가액에서 2위를 기록했다.

그 뒤로 재산총액 부문에서는 김희영 시의원이 11억 4천134만 원, 김수영 시의원 10억 4천953만 원, 심상복 시의원 10억 3천520만 원의 순이었다.

4명 충남도의원 재산의 합계는 12억 57만 원, 평균은 3억 14만 원으로 안장헌 도의원의 재산과 비슷하다.

15명인 아산시의원의 재산 합계는 117억 6천484만 원, 평균은 7억 8천432만 원에 달했는데 평균 이상은 5명에 불과했다. 여기에서 총액의 절반에 가까운 맹의석 의원의 재산을 빼고 14명으로 나누면 평균은 4억 6천269만 원으로 내려간다.

한편 지난 한 해 재산증가분을 보면 맹의석 시의원이 5억 8천33만 원으로 가장 큰 증가폭을 기록했다. 이는 아산시 전체 20명 중 12명의 개인 재산총액보다도 많은 것으로 나타난다. 이어 김수영 시의원이 3억 4천89만 원, 심상복 시의원이 3억 623만 원, 오세현 시장이 2억 2천432만 원, 전남수 시의원이 2억 2천413만 원, 여운영 도의원이 1억 747만 원 증가했다고 신고했다.

반면 김영권 도의원은 1억 122만 원이 감소했다고 신고해 가장 큰 감소폭을 기록했으며 이어 황재만 시의원이 6천126만 원, 이상덕 시의원이 5천872만 원, 김영애 시의원이 1천970만 원, 조철기 도의원이 832만 원 감소했다고 신고했다.

현행 공직자윤리법에서 정기 재산변동사항 신고는 매년 1월 1일 또는 최초로 등록의무자로 된 날부터 12월 31일까지의 재산변동사항을 다음해 2월말까지 신고해야 하고, 신고 후 1개월 이내에 재산변동신고 내역을 공개토록 돼 있으며, 공개한 후 3월 이내에 공개대상자 전원에 대한 심사를 완료된다.

따라서 이번 공개대상자의 재산변동사항에 대해서는 오는 6월말까지 공직자윤리위원회의 심사를 받게 되며 심사 결과, 불성실 신고사실이 발견되면 그 경중에 따라 △경고 △과태료 부과 △해임요구 등의 조치를 취하게 되고, 공직을 이용한 부정한 재산증식 의혹이 있는 자에 대해서는 관계기관에 법령 위반사항에 대한 조사를 의뢰하게 된다.

임재룡 기자  skyblue6262@naver.com
“지역정신 온양신문”
- Copyrights ⓒ온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온양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온양신문

 

 

국민의당 충청국민캠프 출범 [온양신문사] 기자

“가정이 행복한 대한민국 민들겠다” [온양신문사] 기자

“아산시 甲·乙 후보자에게 묻습니다” [온양신문사] 기자

“신창중 이전 제기는 소통 없는 정책발표” [온양신문사] 기자

“척수장애인 아픔 돌아보고 사회적 약자 지원할 후보” [온양신문사] 기자

“국민의 힘으로 문재인정부 심판을” [온양신문사] 기자

“흑백선전과 네거티브 지양, 정책으로 대결하자” [온양신문사] 기자

이전 페이지로

 

전체 : 0

이름

조회

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  

제목 :  

내용 :  

 

 

비밀번호 :  

스팸방지 :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

실시간 많이본 뉴스

 

사람 귀한 줄을 아는 기업인

“코로나19 글로벌 위기 심각, 경제..

한국노총 아산지부, 강훈식 지지선..

아산시 선출직 재산 평균 7억 3940..

농아인협회 아산시지회, 강훈식 후..

“신창중 이전 제기는 소통 없는 정..

[속보] 아산에서 코로나19 10번째 ..

제4차산업혁명 거점도시, 서부권 외..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학교 드론이..

아산시 지역아동센터연합회 강훈식 ..

 최근기사

 

“개학연기로 빚어질 일선학교 갑..  

뚜레쥬르 모종점, ‘좋은이웃가게..  

6일부터 ‘긴급 생활안정자금’ ..  

인주면, ‘우리동네 골목길 청소..  

양무리교회, 배방읍 행복키움추진..  

“돼지고기 드시고 건강하세요”  

2020 봄은 왔으나 봄 같지가 않다  

국민의당 충청국민캠프 출범  

BCPF콘텐츠학교, 지역사회에 공헌  

[속보] 아산에서 코로나19 10번째..  

한백회, 코로나19 극복 기원 후원..  

아산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  

3社 뜻 모아 저소득층 백미 후원  

고삼숙 대표, 아너소사이어티 아..  

“가정이 행복한 대한민국 민들겠..  

강원 양구군 돼지·돈분 반입·반..  

모두 다 행복해지는 공익활동  

제지공장 화재진압 우수대원 표창  

‘실시간 검체 채취’ 최신 진료..  

‘드라이브 스루 기부 물품 모집..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온양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김병섭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병섭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