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3 오전 11:32:26  

전체기사

사설

온천동메아리

기고문

기획기사

종합

칼럼

행복한아산

아산의 야생화

아산의 길

커뮤니티

포토 > 사설칼럼

최종편집 : 2024-05-22 오전 10:52:28 |

2016 제20대 총선 기획(2)

온양신문에서는 제20대 국회의원선거의 각종 제도 및 선거와 관계된 정보를 알려 선거관리에 대한 신뢰 증진과 선거 공감대 형성, 선거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아름다운 선거, 행복한 대한민국’ 기획보도를 연재한다. 본 연재는 일.. 

[기고] 실종예방지침 ‘코드아담’

아이를 키우는 부모라면 ‘아동실종’ 결코 남의 이야기가 될 수 없다. 부모가 한눈팔고 관심이 소홀한 사이 아이는 감쪽같이 사라지고 만다. 신속한 신고와 수색으로 아이를 발견하게 되면 다행이지만, 그렇지 않고 유괴나 각종 사고로 .. 

  포토

[기고] 잠재적 범죄자 ‘난폭운전’ 형사처..

출력 :

[기고] 후회하지 않는 떳떳한 인간

부모의 사랑으로 아이가 태어나고, 자라서 성인이 되어 직장생활을 하고, 때가 되면 혼인하여 달콤한 신혼생활(新婚生活)을 하고, 얼마 후 아이를 낳고, 그 아이를 열심히 ..
[ 2022년 12월 13일]

[기고] 행복은

우리는 누구나 행복한 미래를 꿈꾸며 오늘의 힘든 상황을 잘 이겨내고 있다. 미래의 계획이 어디까지나 환상적인 꿈에 지나지 않을지라도 미래를 위해 오늘도 부지런히 일..
[ 2022년 12월 12일]

맹주완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우리 역사에서 긍정적인 변화들을 이끌었던 세대는 노인일까 젊은이들이었을까. 개미의 세계는 어떠할까. 젊은 개미들 간에 싸움이 벌어지면 늙은 개미들이 제일 앞줄에 ..
[ 2022년 12월 05일]

[기고詩] 12월

무심히 뜯어내던 달력이 12월이 되면 달랑 한 장만 남는다. 3년째 코로나의 한풍은 멎지 않고, 해를 넘기는 세모 분위기가 예전 같지 않다. 하지만 두 손을 꼭 쥐고 찾아오..
[ 2022년 12월 02일]

[기고詩0 여행 예찬과 대한민국

설렘과 들뜬 마음으로 떠나는 또 다른 세상으로의 유혹, 그것이 여행이다 그래서 여행은 다리 떨릴 때 떠나지 말고 가슴 떨릴 때 떠나야 하는 걸까… 평소의..
[ 2022년 11월 29일]

홍승균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가을이 깊어지는 만큼 우리 아산은 가을의 전령사라 할 은행나무의 노랑빛이 눈부신 햇살 아래 하늘과 땅에서 찬란하다. 최근에는 코로나에 의한 통제가 완화된 영향을 더..
[ 2022년 11월 24일]

[기고] 11월은 불조심 강조의 달

11월 부쩍 추워진 날씨가 이제 겨울이 다가왔다는 것을 느끼게 해준다. 겨울철에는 화목보일러 등 난방 기구 사용이 증가하여 화재 발생률이 높다. 이에 소방청은 매년 11..
[ 2022년 11월 23일]

[기고] 칠순을 맞이하여

저는 빈곤한 가정에서 태어나, 여덟 살 때 어머니를 여의고, 집에서 약 3km 거리에 중학교가 있었지만 집에서 중학교를 다닐 수 없어 자취도 하고 하숙도 하고 가정교사도 ..
[ 2022년 11월 21일]

맹주상의 [행복한 아산만들기]

관선재에 가을이 오니 용담교 아래 개울엔 돌들이 하얗게 드러나네 지금은 모두가 이별을 얘기하는 시절,
[ 2022년 11월 16일]

유은정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故 이어령 교수는 1933년 12월 29일 아산군 온양면 좌부리에서 태어나 1940년 현재 아산시 읍내동에 위치한 온양명륜공립심상소학교(현 온양초등학교)에 입학하였다. 당시..
[ 2022년 11월 13일]

[기고詩] 거대한 강물처럼

두바이 가자고 두바이 가고 싶다고 며칠 전, 아내가 스쳐 지나가는 소리로 말했다 조금은 낯설은 서아시아의 땅- 검은 보석의 강물이 도도히 출렁이는 초현대의 ..
[ 2022년 11월 09일]

[기고詩] 인간의 삶

고대광실에서 금의옥식을 누려도 기쁠 때도 있고 슬플 때도 있나니 기쁠 때만 있는 사람 어디 있으랴 슬플 때만 있는 사람 어디 있으랴 사랑할 때만 있는 사람 어..
[ 2022년 11월 09일]

[기자칼럼] 난장판 된 은행나무길

지난 11월 5일, 10.29 참사 관련 국가애도기간 마지막날 서울 이태원 사고현장과 서울시청 앞 광장에 마련된 사고 희생자 합동분향소에 다녀왔다. 핼러윈대이(10월 31일)..
[ 2022년 11월 07일]

[기고詩] 여행 예찬

설렘과 들뜬 마음으로 떠나는 또 다른 세상으로의 유혹, 그것이 여행이다 그래서 여행은 다리 떨릴 때 떠나지 말고 가슴 떨릴 때 떠나야 하는 걸까… 평소의..
[ 2022년 11월 07일]

천경석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30년 가까이나 아산의 이런저런 이야기를 여기저기에서 꽤 많이 해왔다. 확실하지 않은 내용은 말하지 않는다는 나름의 원칙은 지켜왔다. 자료나 근거를 통해 확신이 99~10..
[ 2022년 11월 04일]

[기고詩] 초가지붕과 박꽃, 그리고 가을 산

수줍음을 타는 별과 달은 밤이면 얼굴을 드러냅니다 초가지붕 위에 수줍은 듯 핀 하아얀 박꽃은 달빛을 받으면 더욱 아름답습니다 이젠 추억이 되..
[ 2022년 10월 31일]

지원구의 [행복한 아산 민들기]

인간은 기념일에 대하여 역사적으로든, 전통적으로든 다양한 형태로 이를 기념하고자 한다. 특히 100이라는 숫자에 대해서는 더 의미가 특별하다. 가장 일반적인 것은 아..
[ 2022년 10월 28일]

임윤혁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황금빛 일렁이던 너른 들녘도 본격적인 가을걷이에 듬성듬성 빈틈을 보이더니 어느새 ‘곤포 사일리지’가 흰점으로 드문드문 빈 들판을 채워간다. ..
[ 2022년 10월 24일]

[기고詩] 천지연 폭포

천혜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불멸의 아름다움을 간직한 잊지 못할 아름다움을 간직한 한반도의 비경, 제주의 자랑 천지연 폭포! 그 폭포 앞에서 가는 세월이 아쉬워..
[ 2022년 10월 24일]

박동성의 [행복한 아산 만들기]

우리나라는 인구감소 시대에 들어서고 있다. 고령사회에 접어들어 있는 상황에서 출산율은 세계 최저 수준이다. 비혼이 늘어나고 결혼 후에도 자녀를 낳지 않는 부부도 늘..
[ 2022년 10월 19일]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아산시의회, 아산시 미래 모빌리티..

경찰-소방, 공동대응 협력 강화 간..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세부계획·기..

산림자원연구소 보령사무소 농번기 ..

전 직원 대상 폭력 예방 교육 추진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아산시선..

2024년도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세무..

충남도의회, 예산 금오초 ‘찾아가..

2024년 디지털마케팅·판로개척 수..

산동초병설유치원, ‘산동 가족 어..

 최근기사

 

‘은퇴’ 충남 순찰차, 라오스서 ..  

올웨이즈키친, ‘가정의달’ 성금..  

아산시보건소, 찾아가는 자기혈관..  

아산시, 4-H 청소년의 달 기념행..  

아산시, ‘지역교통안전협의체’ ..  

아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 취업 연..  

‘2024 청아페 하이볼 페스티벌’..  

아산시, 전·월세 ‘주택 안심계..  

아산시, 생물다양성분야 유공 환..  

아산시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축제..  

이순신고, 한국서각협회 아산지부..  

대한건설협회와 건설산업 발전 논..  

충남버스 노·사 임금 협상 타결  

음식점 악취·미세먼지 방지시설 ..  

학교 급식 안전성 확보 앞장선다  

다문화·외국인 가족과 어울림 한..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소 관리 ‘전..  

바이오산업 분야 국비 515억원 확..  

장항선 KTX·SRT 시대 연다  

“천안 케이(K)-컬처박람회 국제..  

회사소개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구독신청 - 기사제보 - PDF 지면보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배너모음

 상호: (주)온양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312-81-25669 / 대표이사 : 신홍철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095 / 제호: i온양신문 / 주소: 충남 아산시 남산로8번길 6 (온천동 266-51) / 발행인,편집인: 신민철
등록일 : 2010년 9월 24일 / mail: ionyang@daum.net / Tel: (041) 532-2580 / Fax : (041) 532-4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민철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